• UPDATE : 2019.10.16 수 13:44
상단여백
기사 (전체 3,633건)
[유희성의 The Stage 151] 뮤지컬 ‘사랑했어요’
뮤지컬 ‘사랑했어요’는 가수 故 김현식의 히트곡 제목을 가져온 주크박스 뮤지컬이다.전 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사랑 이야기로 진한 감동을...
유희성 칼럼니스트  |  2019-10-15 18:28
라인
[인터뷰]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7년 만에 내한…부산아, 기다려!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이 10월 10일 오전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인터뷰를 마련했다. 현장에는조나단 록스머스(유령 역), 클레어 라이언...
박민희 기자  |  2019-10-11 13:46
라인
[인터뷰]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배우 김연지 “신기한 경험, 미친 듯이 연기해보고 싶다”
다듬어지지 않은 원석이다. 2006년 씨야의 메인보컬로 데뷔한 가수 김연지가 뮤지컬 배우로 나섰다. 비교적 뒤늦은 행보에 기대하는 시선...
박민희 기자  |  2019-10-09 00:17
라인
[인터뷰] 배우 장은아,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혼돈 속 집중할 것
“이런 얼굴이 한국에 있었어?” 기쁨에 취해 작품에만 몰입했던 시간을 거쳐 쉴 틈 없이 무대에 서는 배우가 됐다. 작곡가에게 실험적인 ...
박민희 기자  |  2019-10-07 18:27
라인
[유희성의 The Stage 150] 뮤지컬 ‘시티오브엔젤’
뮤지컬 ‘시티오브엔젤’은 기존의 뮤지컬 양식과 결을 달리한 독특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영화적 판타지와 뮤지컬 속 작금의 현실을 대비시킨...
유희성 칼럼니스트  |  2019-09-16 19:07
라인
[인터뷰] 뮤지컬 ‘블루레인’ 박송권, 이주광 “가치 인정받을 작품”
“이 작품을 논하려면 일단 봐라” 뮤지컬 ‘블루레인’이 배우들의 연기로 ‘볼매’ 입소문을 타고 있다. 지난 2018년 DIMF 창작 뮤...
박민희 기자  |  2019-08-28 23:19
라인
[인터뷰] 배우 김소향, 극한의 아름다움 속 강인함 꺼낼 것
사랑스럽고 귀여우며 우아한 ‘최고의 여자’. 그 누구도 먼저 시선을 보낼 수 없지만 바라보고 싶은 선망의 대상. 배우 김소향이 시대를 ...
박민희 기자  |  2019-08-23 05:54
라인
[유희성의 The Stage 149] 뮤지컬 ‘블랙슈트’
나는 누구인가?나의 정의는 무엇인가?나의 신념은 무엇인가?청소년기를 지나 성인의 문턱에 들어서면 누구나 한 번쯤 되뇌어보거나 되새겨 봄...
유희성 칼럼니스트  |  2019-08-12 17:39
라인
[유희성의 The Stage 148] 뮤지컬 ‘스웨그에이지 : 외쳐, 조선!’
뮤지컬 ‘스웨그에이지’는 2019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공연예술 창작산실 올해의 레파토리로 선정되어 지원을 통해 제작된 작품이다. 시작은 ...
유희성 칼럼니스트  |  2019-07-19 00:19
라인
[리뷰] 평범한 소년이 제왕이 되기까지, 뮤지컬 ‘엑스칼리버’
뮤지컬 ‘엑스칼리버’는 가장 드라마틱한 운명을 부여받은 한 인간의 격정적인 성장기다. 소년 ‘아더’는 평범한 삶에서 벗어나 한 종족을 ...
박세은 기자  |  2019-06-28 17:54
라인
[인터뷰] 배우 윤공주 ‘후회 없는 삶’ 지금, 이 순간 행복 즐긴다
화려한 무대 위, 아름다움만 있었다면 노력, 최선, 열심이란 명사는 명예퇴직 위기에 놓였을지 모른다. 때론 눈보라 치는 추위에도 절정의...
박민희 기자  |  2019-06-24 18:14
라인
[유희성의 The Stage 147] 뮤지컬 ‘엑스칼리버’
EMK 뮤지컬 컴퍼니는 그동안 뮤지컬 ‘모차르트’를 필두로 ‘몬테크리스토’, ‘엘리자벳’, ‘레베카’ 등 완성도 높은 정통 유럽뮤지컬을...
유희성 칼럼니스트  |  2019-06-20 13:42
라인
[리뷰] 셰익스피어와 뮤지컬의 재기발랄한 조우, 뮤지컬 ‘썸씽로튼’
단순하고 유쾌하게 폭소를 터뜨리지만 그 방식은 치밀하고 짜릿하다. 낯선 외국 배우들이 만담처럼 주고받는 대사와 슬랩스틱, 시트콤처럼 잘...
박세은 기자  |  2019-06-17 17:12
라인
[리뷰] 죽음 같은 사랑,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눈보라치는 러시아의 기차역. 처음으로 사랑이라는 황홀경에 빠진 안나는 눈을 맞으며 “피할 수 없고 도망칠 수도 없는” 운명을 노래한다....
박세은 기자  |  2019-06-10 18:06
라인
[리뷰] 삶은 권태를 편집하지 못한다, 연극 ‘고도를 기다리며’
어떤 궤적도 그리지 않고 무질서의 사소한 해프닝들이 지나간 무대. 관객에게 그 무엇도 남지 않을 것 같지만 함께 ‘견뎌낸’ 느낌이 오롯...
박세은 기자  |  2019-05-21 17:54
라인
[유희성의 The Stage 146] 뮤지컬 ‘그리스’
뮤지컬 ‘그리스’는 1971년 미국 시카고에서 첫선을 보이고 이듬해 1972년 브로드웨이에 입성했다. 이후 1980년까지 무려 3388...
유희성 칼럼니스트  |  2019-05-20 16:38
라인
[리뷰] 별들이 보낸 진실의 편지, 뮤지컬 ‘시데레우스’
한 번 진실을 알게 된 자는 그것을 알지 못했던 때로는 더 이상 돌아갈 수 없다. 성경에 기반한 천동설의 신념에서 벗어나 망원경으로 직...
박세은 기자  |  2019-05-03 19:20
라인
[유희성의 The Stage 145]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2019년은 1919년 3.1운동과 임시정부 100주년을 기념하여 많은 문화행사와 작품들이 제작되었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도 그 ...
유희성 칼럼니스트  |  2019-04-17 19:09
라인
[리뷰] 너를 지키기 위해 만든 거짓의 갑옷, 연극 ‘왕복서간’
때론 진실보다 거짓을 말하는 쪽이 힘든 선택이 된다. 진실이라고 해서 언제나 친절한 얼굴을 하고 있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진실의 칼...
박세은 기자  |  2019-04-16 20:12
라인
[리뷰] 당신은 그저 당신일 뿐, 뮤지컬 ‘호프’
앞에 그럴듯한 수식이 붙는 말이 오히려 가짜 같을 때가 있다. 투박하고 직설적이고 짧은, 마치 한숨 같은 말들은 그래서 때때로 더욱 와...
박세은 기자  |  2019-04-12 18:02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