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2 수 21:47
상단여백
HOME 포토
카메룬 페닉스 무용단의 '악수 Chouac Puû'

 

20일 오후 3시 LIG아트홀에서 펼쳐진 프레스 콜에서 '장 미셸 무캄 폰캄 '과 '사라 나 아옐리 오키네 '가 '악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두 사람이 처음 만날 때 서로 손을 잡고 악수하듯이, 두 에너지가 만나 새로운 호흡을 창조하면서 조화로운 세계에 대한 희망을 이야기 하는 '악수'. '악수'는 대화를 통해 평화를 이루라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카메룬 페닉스 무용단의 ‘내겐 방향이 필요해 Marche et Risque’와 '악수 Chouac Puû'는 12월 20일 오후 7시 30분 LIG아트홀에서 펼쳐진다.


사진 김고운기자 vortexgon@korea.com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