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2 금 15:32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명성황후’ 김소현, ‘집사부일체’에서 여제 카리스마 뽐내1월 19일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개막

한국을 대표하는 뮤지컬 ‘명성황후’의 주인공 김소현이 지난 10일 방송한 SBS ‘집사부일체’에 출연해 ‘뮤지컬 대사부’의 면모를 뽐내며 주목받았다. 김소현은 뮤지컬 <명성황후>의 하이라이트 무대를 재현한 것은 물론 뮤지컬 배우로서의 완벽한 자기 관리 비법을 전수하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뮤지컬 ‘명성황후’의 ‘명성황후’ 역을 맡아 무대에 오르는 김소현은 10일 오후 6시 35분에 방송한 SBS ‘집사부일체’의 ‘집사부로드웨이’ 편에 출연했다. 이번 ‘집사부로드웨이’는 ‘집사부’ 멤버들과 한국 대표 뮤지컬배우로 구성된 ‘사부’들이 함께 뮤지컬 공연을 꾸미는 내용으로, 김소현은 한국 뮤지컬을 대표하는 디바이자 ‘사부’ 중 하나로 등장했다.

김소현은 이날 방송에서 뮤지컬 ‘명성황후’의 앙상블 배우들과 작품의 대표곡 ‘백성이여 일어나라’를 열창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백성이여 일어나라’는 비탄에 잠긴 백성들을 위로를 전하며 현재의 어려움을 딛고 앞으로 나아가자는 내용을 담고 있는 곡으로, 뮤지컬 ‘명성황후’의 명장면이자 뮤지컬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곡이다.
 
뮤지컬 ‘명성황후’를 생생하게 옮긴 김소현의 무대는 폭발적인 에너지와 황홀한 카리스마로 가득 채워졌다. 김소현은 ‘명성황후’ 역으로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켰다는 평을 받았던 만큼 이번 ‘집사부일체’의 ‘집사부로드웨이’에서 완벽한 ‘명성황후’의 모습을 보여준 것. 이를 지켜보던 ‘집사부’ 멤버들은 연신 “소름이 돋았다”, “엄청난 무대다”라며 감탄을 이어갔다.

이어 김소현은 뮤지컬 대표 디바이자 이날 ‘사부’로, ‘집사부’ 멤버들에게 뮤지컬 원 포인트 레슨을 진행하며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드러낸 데 이어, 데뷔 20년의 내공이 집합된 뮤지컬 배우로서의 완벽한 자기 관리 비법을 전수하며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김소현은 평소 뮤지컬 무대를 준비하며 실행했던 목과 코의 관리를 알려주고 시범을 보인 것은 물론 섬세하고 다정한 면모로 ‘집사부’ 멤버들을 이끌며 완벽한 ‘집사부로드웨이’의 무대를 탄생시켰다.

앞서 김소현은 2015년과 2018년 ‘명성황후’에 출연하며 우아하고 품격 넘치는 ‘명성황후’의 모습으로 대중과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그는 ‘명성황후’로 제5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고, 올해 25주년이라는 기념비적인 시즌으로 돌아온 ‘명성황후’에 다시 한번 무대에 선다. 현재 그는 ‘명성황후’가 지닌 깊은 감성과 애절한 가창력이 더해진 완성도 높은 작품을 위해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올해로 데뷔 20주년을 맞이한 김소현은 이번 시즌 ‘명성황후’를 통해 지금까지 쌓아온 ‘뮤지컬 여제’의 고품격 카리스마를 남김없이 드러낼 것으로 알려졌다. 전도유망한 성악 엘리트의 길을 걷던 김소현은 지난 2001년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크리스틴으로 화려하게 데뷔해 모든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이후 ‘지킬앤하이드’, ‘엘리자벳’, ‘팬텀’, ‘모차르트!’, ‘안나 카레니나’, ‘마리 앙투아네트’ 등 한국 뮤지컬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작품에 연이어 출연하며 실력은 물론 대중성을 인정받으며 꾸준히 활동 중이다.

뮤지컬 ‘명성황후’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상승으로 인해 개막을 2주 연기해 오는 19일 첫 무대를 올릴 예정이다.

이번 공연에는 김소현, 신영숙, 강필석, 손준호, 박민성, 윤형렬, 이창섭(그룹 비투비) 등 신구가 조화된 역대 최고의 캐스트가 출연해 기대감을 높인다. 오는 19일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개막한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