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4.10 토 16:08
상단여백
HOME 뮤지컬
헬렌 켈러와 앤 설리번의 일대기, 뮤지컬 ’헬렌 앤 미‘2월 26일~27일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달맞이극장

헬렌 켈러와 앤 설리번의 일대기를 다룬 극단 걸판의 뮤지컬 ’헬렌 앤 미‘가 2월 26일, 27일 양일간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달맞이극장 무대에 다시 오른다.

뮤지컬 ’헬렌 앤 미‘는 헬렌 켈러와 앤 설리번이 그들의 이야기를 공연하기 위해 찾은 보드빌 극장을 무대로 시작된다. 익히 잘 알려진 헬렌 켈러와 앤 설리번의 장애극복 성장기를 다루는 것과 동시에 성인이 된 이후 사회 운동가로서의 활동과 그로 인해 받게 되는 사회적 편견과 의심 그리고 앤 설리번과의 우정과 갈등 등 잘 알려지지 않은 두 인물의 이야기를 담았다.

앤 설리번을 헬렌 켈러의 주변인만이 아닌, 본인 스스로도 장애를 극복한 교육자이자 한 명의 인간으로 그려내며 미처 알지 못했던 그녀의 숨겨진 이야기를 들려주는 한편, 헬렌 켈러의 감각과 궁금증, 의지들을 대사가 아닌 노래로 표현한다.

창작, 연출진으로는 뮤지컬 ’앤ANNE‘를 창작한 최현미(작/작사/연출)와 박기태(작곡/편곡/음악감독)가 참여했으며, 뮤지컬 ’앤ANNE‘에서 첫 번째 앤을 연기하여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는 배우 송영미가 초연에 이어 ‘헬렌 켈러’의 역할을, 일본 극단 사계 출신으로 국내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베테랑 뮤지컬 배우 하미미가 ‘앤 설리번’ 역할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또한, 다수의 연극, 뮤지컬 무대에서 검증된 실력파 배우 김세중, 조흠, 유도겸, 김민강을 비롯하여 오디션을 통해 발굴된 신예 오혜리, 홍유정이 보드빌 극장 배우인 ‘미(me)'들로 출연하여 개성 있는 멀티플레이 연기와 풍성한 하모니를 만들어 낸다.

당초 2021년 1~2월 두 달간 서울 대학로에서 극단 창단 15주년 기념 공연에 일환으로 준비되어온 뮤지컬 ’헬렌 앤 미‘는 작년 12월 이후 코로나19의 3차 대유행으로 인해 잠정 중단한 후 일정을 축소, 연기한 바 있다. 극단이 소재하고 있는 안산에서 양일간 총 4회 공연을 하게 되었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좌석운영제가 도입된다.

티켓오픈은 2월 5일 (금) 오후 4시 인터파크 단독 오픈으로, 2월 17일까지 조기예매  할인이 적용이 된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