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2.25 목 13:00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리뷰
컴퓨터를 이용한 창작무용 음악제작-5

 

< 그림 2> 음악에서 얻은 이미지



⑶ 접촉 즉흥 (Contact Improvisation)

스티브 팩스톤(Stieve Paxton)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접촉 즉흥은 물리학의 연구이다. 그것은 찌르기와 튀어 오르기, 무게의 반응, 뉴턴의 패러다임에 대한 것이다. 우리는 뉴턴의 사과 그 자체이다. 그것은 사과가 되는 것이 어떤 느낌일까에 대한 것이다. 당신은 접촉 즉흥을 하는 동안에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다."18)

⑷ 신화에서 얻은 이미지

신화는 마사 그레이엄(Martha Graham)과 에릭 호킨스(Hawkins,Erick)와 같은 많은 현대 무용가들에게 영감을 불어 넣었고 계속해서 안무가들에 있어서 출발점으로 사용된다. 세계 도처에서 나온 창조 신화들은 다양하지만 모두 심상이 풍부하기 때문이다.19)

⑸ 문화재에서 얻은 이미지

최승희는 몽고를 돌아 다른 전쟁터로 이동할 때 운강 석굴을 방문했다. 운강 석굴은 약 1천5백 여 년 전에 만들어진 중국 최대의 석굴사원이다. 동굴에는 5만 1천개 정도의 불상이 조작돼 있다. 최승희는 이 거대한 불교예술에 큰 감명을 받아 불상의 다양한 자세를 무용으로 승화시켰다.
'석굴암의 벽조'가 그 대표적인 작품이다.20)
이사도라 던컨(Isadora Duncan)은 대형박물관에서 고대 그리스의 조각

--------------------------------------------------
18) Eric Franklin, Ibid. , p.78 , 19) Ibid. , p.97.
20) 정수웅,「최승희-격동의 시대를 살다간 어느 무용가의 생애와 예술」, (눈빛, 2004)

--------------------------------------------------

들을 보고 흐르는 듯한 인체의 곡선이야말로 항구적인 아름다움의 이상임을 확인했다. 춤이야말로 인간의 영혼을 가장 자유롭게 표현하여 종교의 경지에까지 이르는 고도의 예술임을 선언했다.21)

⑹ 음악에서 얻은 이미지

음악의 리듬, 멜로디, 그리고 분위기에 의해 영감을 받은 무용수들은 생생한 그림 같은 심상을 만들어 낸다. 재즈 무용수이자 안무가인 Billy Siegenfeld는 「Dance Teacher Now」에 프레드 아스테어(Fred Astaire)에 관하여 글을 썼다. "그는 전신을 재즈 도구로 변형시키는 전형적인 모델이다. 그는 단지 발만이 아니라 한번에 신체의 여러 부위로 표현되는 재즈 리듬이 관람자에게 영향을 줄 가능성이 더 높다는 것을 이해하는 것 같다. 그는 마치 공간 속에 드럼들이 쌓여 있고 명사수와 같이 정확하게 그들을 둥둥 소리 나게 두드리는 드러머처럼 공간을 배경으로 하여 이들 동작을 연기한다." 누레예프(Nureyev)는 한 때 프레드 아스테어는 음악으로부터 신호를 기다리지는 않지만 특별한 관현악 성(additional orchest
ration)이라고 말했다. 이렇듯 실재 공연에서 관객은 음악이 무용에서 제거된다면 다른 어떤 이미지를 볼 것이다. 안무가들은 의도적으로 음악과 소리를 응용한다. 왜냐하면 그것은 아주 강렬한 이미지를 창출해 내기 떄문이다.22) 무용 수업을 돕는 반주자도 즉흥에서 심상을 훈련하는 것이 중요하다. 조슈아 레드만(Joshua Redman)은 "훌륭한 불후의 즉흥 연주자들은 비전, 창조적 정열, 표현의 명료성, 그 모든 것을 임의대로 불러일으킬 수 있는 에너지와 집중력을 가져야 한다" 고 하였다.

-------------------------------------------------

21) 이사도라 던컨 (Isadora Duncan), 구희서 역, 「이사도라 던컨」,(경당, 2003)
22) Eric Franklin,「테크닉과 공연을 위한 무용심상」,(도서 출판 금광, 2000), p.38.
-------------------------------------------------



- 이승리(상명여자대학교 음악과)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