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3.5 금 14:24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리뷰
민족 통일 기반 조성을 위한 무용인의 역할 -7

 

Ⅵ. 결론 및 제언

통일기반 조성을 위해서 한반도가 풀어야할 숱한 과제가 산적해 있고 여기에는 상당한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다는 것은 주지의 사실이다. 대구유니버시아드를 계기로 남한 국민은 이질화된 정서와 가치체계를 갖고 있는 북한사람을 재차 대면하게 되었다. 남북이 하나의 민족으로서 통일과 화합을 해 가기위해서 사회문화교류가 보다 활발히 이루어져야하고 무용교류가 큰 몫을 할 수 있을 것 이라는 기대가 더 커졌다. 민족통일기반 조성을 위한 무용인의 역할은 북한체제의 변화와 개방을 유도하여 북한이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구성원으로서 자리매김하는데 중점을 두어야 할 것이다.
우선 과제로 첫째, 재외 무용인의 역할이다. 한반도 문제는 민족내부의 문제인 동시에 국제적 문제임을 고려하여 해외 각국에서 지대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는 해외동포 들이 적극적으로 활동하고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해야 만 한다. 특히 재미 무용인들은 한국의 문제에 대하여 관심을 가질 수 있는 정체성을 지녀야 한다. 비록 지리적으로 멀리 떨어진 미국에 이민을 가서 미국의 영주권과 시민권을 취득하여 살고 있다할지라도 한국인이라는 정체성을 갖고 있지 못하면 남북한 관계나 북, 미관계에 관심을 갖지 못하거나 소극적일 수밖에 없을 것이다. 통일과정에서 재외동포가 수행할 수 있는 역할은 국적개념을 초월하여 동포애로서 남북한을 바라볼 수 있기 때문에 통일을 정치적 차원이 아닌 민족적 차원에서 접근할 수 있는 장점을 지닌 집단으로서 남북한간의 교류와 협력을 매개할 수 있는 중개자의 역할을 충분히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북한 의 무용가들을 초청하여 공연을 갖게 한다든가 북한의 무용학자들을 초빙하여 학술발표회도 할 수 있고 북한 학생들을 초청하여 학습의 기회를 제공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된다.
둘째, 무용단체 및 학술단체의 통일 지향적 활동이다. 무용교류는 분단지역간 신뢰회복과 이해증진의 견인차 역할을 하는 점에서 민족통일 기반조성을 위한 한민족 학술대회의 중요성이 강조된다. 학술대회에 참가하여 남, 북의 춤을 비교분석하고 비평하면서 통합의 길을 모색한다면 1950년대에 남북으로 끊어진 무용사가 제대로 정립되어 질것으로 생각된다. 연변대학교에서 주최하는 국제학술세미나는 북한의 학자들도 참가한다. 연변대학교에 재중교포들이 주관하는 방식으로 무용학회를 개최하여 남북이 만나는 場을 갖는 것도 대단히 바람직한 일이다.
현재 북한은 책임 있는 남북당국간 교류를 회피하고 선별적으로 교류를 허용하고 있으며 이는 문화 교류 시에도 마찬가지이다. 북한의 선별적인 교류허용과 체제홍보에 이용하는 문제에 대해 민간교류 조정전담기구를 설치하여 전문적인 활동이 이루어지도록 해야 한다.
‘남북문화예술교류연구소’와 같은 실질적 연구기관을 만들어 남북한 관련 자료를 한곳으로 모아 연구자들에게 온, 오프 상으로 제공하고 동시에 사이버공간에서의 남남, 남북한간의 의견교환과 토론의 場을 마련하는 역할이 필요하다.
셋째, 남․북한 모두 민족 동질성 회복을 위한 교류모델을 개발하는 것이 중요하다. 예를 든다면 민속놀이 공동연구, 민속무용 공동연구, 무용인의 항일운동사 공동연구, 통일무용공동연구, 무용용어통일 공동연구, 국제 학술대회개최에 관한 공동연구, 무용의상 공동연구, 무용음악 공동연구, 무용대본 공동연구, 무용안무법 공동연구, 무용교육 공동연구, 무용표기법 공동연구, 등등 통일을 맞이할 준비 작업으로 무용인의 수행 과제가 대단히 많다. 위의 과제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무용인의 통일의지가 강해야 하고 그러기위해서는 정부, 민간단체 주도의 다양한 남북 교류사업에 동참하여 체험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한다.
우리는 모두 단절에 의미를 두지 말고 하나 됨에 의미를 두어 양국의 문화성격과 차이를 잘 파악하는 공부를 하고 그에 걸 맞는 작품의 활동과 활성화를 시켜 어서 빠른 시일 안에 통일을 이룰 수 있도록 하여야한다. 문화만큼 사람의 가슴을 울리고 감동시키는 요소는 없기에 몸으로 보여주는 무용이야 말로 가슴 깊은 곳까지 통일에 대한 염원을 가득 실어 줄 수 있을 것이다.


참 고 문 헌

강정용(1999). 북∙미간 협상과 한국의 대북포용정책과의 관계. 건국대학교 석사학위논문.
김성진(1996). 북미수교와 재미동포사회. 교포정책자료. 78-89.
김영한(1998). 북∙미관계 개선과 한국의 대응방안에 관한 연구. 동국대학교 미간행 석사학위논문.
김원화(2001). 북한 무용 예술의 이해. 통일연구 Vol. 6, No. 1
박영옥(2003). 한민족체육 통합을 위한 체육단체 및 체육학술 기관의 역할. 민족통일체육연구원 학술자료집. 83-91.
사회과학원(1975). 주체사상에 기초한 문예리론. 평양: 사회과학출판사.
양동자(2003). 북∙미관계 개선과 재미체육인의 역할. 민족통일 체육연구원 학술자료집. 17-30.
유미희(1998). 북한의 무용예술과 여성해방. 한국무용교육학회지.
용미리(1991). 북한 무용예술의 변천 과정과 특징. 이화여대 석사학위 미간행 논문.
이용효(2001). 남북한 학술정보 교류 방안. 한국교육학술정보원.
전성우(1993). 사회통합의 관점에서 본 독일통일 3년(상). 국제문제연구소. 국제문제연구. 99-109.
전성우(1993). 사회통합의 관점에서 본 독일통일 3년(중). 국제문제연구소. 국제문제연구. 114-120.
전성우(1993). 사회통합의 관점에서 본 독일통일 3년(하). 국제문제연구소. 국제문제연구. 105-110.
정병호. 이병옥. 회동선 공저(1995). 북한의 공연예술. 고려원
최 협(2001). 통일문제와 재미동포의 역할(상), Oversea Koreans Times, 제96호, 11-19
최 협(2001). 통일문제와 재미동포의 역할(하), Oversea Koreans Times, 제97호, 15-21
한중모. 정성무(1983). 주체의 문예리론 연구. 평양: 사회과학출판사.
http://ftp.dancekorea.co.kr/news/news/newshtm1/2001/010422baekhangju.htm
http://www.kcaf.or.kr
http://www.ksdance.org
http://www.koreascope.net
http://news.media.daum.net/art/200309/24/yonhap/v5075123.html
www.pyung.co.kr
www.infoart.com
www.mjmedi.com
굿데이뉴스(2003.7.10)신문자료
연합뉴스보도자료(2003.7.29)신문자료
통일부 홈페이지


논문투고일 : 2003. . .
심 사 일 : 2003. . .
심사완료일 : 2003. . .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