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5.27 월 12:12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수원 음악인들과 수원시립교향악단과의 만남, '2024 수원 음악인의 밤'피아노 협주곡부터 이중 협주곡, 한국가곡, 오페라 아리아까지 다채로운 프로그램

수원시립교향악단이 오는 7일 오후 7시 30분, 수원 SK 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2024 수원 음악인의 밤’ 공연을 개최한다. 

‘2024 수원 음악인의 밤’ 공연은 수원 출신이거나 수원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음악인들과 수원시향이 함께 협연한다. 본 공연은 수원지역 음악 예술계의 발전과 상생을 도모하는 연주회이다.

2013년부터 수원시향 기획 연주회로 시작된 ‘수원 음악인의 밤’은 수원지역에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는 클래식 음악인들과의 완성도 높은 협연 공연을 통해 발전해 왔다. 특별히 올해에는 수원시 음악협회에서 추천한 7명의 협연자와 함께 피아노 협연부터, 한국 가곡, 오페라 아리아까지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준비될 예정이다.

수원시향 부지휘자인 신은혜 지휘자가 지휘봉을 잡는 이번 공연은 로시니의 오페라 ‘세빌리아의 이발사’ 서곡으로 경쾌하게 포문을 연다. 이어 성정음악콩쿠르와 KBS한전음악콩쿠르 등 국내 유수 콩쿠르에서 대상을 받으며 음악계에 이름을 알린 피아니스트 정지원의 협연으로 모차르트의 피아노 협주곡 20번 라단조가 연주된다. 

2부는 클라리네티스트 유문선과 비올리스트 이상민이 협연하는 브루흐의 클라리넷, 비올라와 오케스트라를 위한 이중협주곡 작품 88번으로 시작된다. 이어 소프라노 김태은, 테너 홍명표, 소프라노 강이슬, 테너 백승화가 출연하여 이원주의 ‘베틀노래’. 김성태 편곡 ‘박연폭포’. 이수인의 ‘내 마음의 강물’, 이원주의 ‘연’ 등의 한국 가곡과 베르디의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중 듀엣곡 “파리를 떠나서”, 레하르의 오페레타 ‘메리 위도우’ 중 “입술은 침묵하고” 등을 들려줄 예정이다.

‘2024 수원 음악인의 밤’의 티켓 예매는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www.artsuwon.or.kr)와 전화(031-250-5362~5)로 할 수 있으며 전 석 10,000원으로 만 7세 이상 관람 가능하다.

사진제공_수원시립교향악단

뉴스테이지  webmaster@newstage.co.kr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