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4.11 목 10:44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일 테노레' 연장 공연 확정3월 29일부터 5월 19일까지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 공연

뮤지컬 ‘일 테노레’의 연장 공연이 확정됐다.

지난해 12월 19일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대망의 첫선을 보인 후, 오는 25일 마지막 공연을 앞둔 뮤지컬 ‘일 테노레’가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로 둥지를 바꾸고 3월 29일부터 5월 19일까지 연장 공연을 이어간다.

이탈리아어로 ‘테너’를 뜻하는 뮤지컬 ‘일 테노레’는 한국 오페라의 선구자 ‘이인선’의 삶에서 영감을 받은 박천휴 작가와 윌 애런슨 작곡가가 의기투합해 탄생시킨 작품이다.

뮤지컬 ‘일 테노레’는 일제강점기인 1930년대 경성을 배경으로 하고 있으며 ‘조선 최초의 오페라’ 테너를 꿈꾸는 ‘윤이선’과 오페라 공연을 함께 준비하는 독립운동가 ‘서진연’과 ‘이수한’, 세 사람을 통해 비극적이고 어두운 시대 속 꿈을 향해 달려가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뮤지컬 ‘일 테노레’ 제작사 오디컴퍼니㈜의 대표 신춘수 프로듀서는 “뮤지컬 ‘일 테노레’는 오디컴퍼니의 프로덕션 노하우를 집대성한 작품”이라며 “한국적인 소재를 기반으로 보편성을 확보하려 노력했고, 그 노력을 인정받아 평단의 지지와 관객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연장 공연의 기획 의도를 밝혔다. 더불어 ”창작 초연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의기투합했던 최고의 배우와 크리에이티브 팀과 함께 더욱 탄탄하고 안정화된 작품으로 찾아뵙겠다“고 전했다.

뮤지컬 ‘일 테노레’는 2월 25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되며, 오는 3월 29일부터 5월 19일까지는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오디컴퍼니㈜

뉴스테이지  webmaster@newstage.co.kr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