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2.26 월 15:59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춘천에서 명곡 부활! ‘2023 춘천 R.E. 뮤직 페스타’ 첫 개최10월 27일(금)~28일(토) KT&G 상상마당 춘천 야외공연장

춘천문화재단(이사장 최연호)이 오는 10월 27일(금)~28일(토) KT&G 상상마당 춘천 야외공연장에서 <2023 춘천 R.E. 뮤직 페스타>를 개최한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2023 춘천 R.E. 뮤직 페스타> 는 ‘춘천’만의 감성을 살린 야외 대중가요 페스티벌로, ‘춘천에서 명곡이 부활한다!’라는 슬로건을 내세우며 ‘춘천앓이’를 불러일으키는 공연으로 다양한 연령대가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번 페스타는 14시부터 사전행사인 춘천 내 대학 동아리 밴드, 연합밴드등의 버스킹을 시작으로, 17시부터 메인스테이지 공연이 진행된다. 뿐만 아니라 F&B존, 플리마켓 등 다양한 즐길 거리가 준비돼 있다. 

양일간 메인스테이지에는 국내에서 다양한 명곡을 보유하고 있는 레전드 아티스트들과 관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실력파 예술단체들이 무대에 오른다.

첫날 27일(금)에는 ‘코뿔소’, ‘누구없소’ 등의 명곡을 가진 한국 대중음악사에 한 획을 그은 한영애밴드와 대한민국 레전드 밴드인 신촌블루스, 블랙홀과 춘천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모던다락방, 차빛나 밴드, 마담로즈, 훈남스 등이 출연한다. 

두 번째날 28일(토)에는 ‘MBN 불꽃밴드’에서 맹활약중인 사랑과 평화, ‘넌 내게 반했어’ 등 다양한 히트곡을 보유한 노브레인과 그림하일드, 소보, 녹우와 프렌즈, 아이보리코스트, ‘TV조선 쇼퀸’에서 뜨거운 반응을 이끌었던 김민지 등이 R.E 뮤직 페스타의 마지막날을 구성한다. 

춘천문화재단 관계자는 “낭만의 도시인 춘천에서 모두가 다시 부활한 ‘R.E. MUSIC’을 통해 잊고 살았던 낭만을 깨워 모두가 춘천앓이에 빠지길 바란다”며 “춘천의 대표적 대중음악 축제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공연은 전체연령가 관람 가능하며 춘천문화재단 누리집(www.cccf.or.kr)에서 예매할 수 있다. 티켓 가격은 1일권 정액 20,000원으로, 만 65세이상, 국가유공자, 장애인, 예술인, 단체, 청소년 할인과 춘천시민 할인 등을 적용하면 30~5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또한 300매 한정으로 양일권 20,000원에 판매하고 있다. (문의 : 춘천문화재단 예술지원팀 033-259-5837)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