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2.8 금 16:57
상단여백
HOME 뮤지컬
9.11 테러, 그날의 기적! 뮤지컬 ‘컴프롬어웨이’ 한국 초연11월 28일(화)~2024년 2월 18일(일) 광림아트센터 BBCH홀
이미지 : 2023 뮤지컬 <컴프롬어웨이> 포스터 | 제공 ㈜쇼노트

뮤지컬 <컴프롬어웨이>(기획·제작 ㈜쇼노트)가 오는 11월 28일(화)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역사적인 한국 초연의 막을 올린다.

<컴프롬어웨이>는 9.11 테러 당시 캐나다의 작은 마을 갠더에서 일어난 실화에서 영감을 얻어 탄생한 작품이다. 캐나다 출신의 아이린 산코프(Irene Sankoff)와 데이비드 헤인(David Hein)이 대본을 쓰고 작사, 작곡한 작품으로 <컴프롬어웨이>를 만든 두 사람은 9.11 테러 10주년이었던 2011년, 실제로 갠더에 방문하여 현지인과 당시 갠더에 불시착했던 승객들을 인터뷰하며 작품을 준비했다.

2012년 45분짜리 워크숍 버전으로 처음 무대에 오른 <컴프롬어웨이>는 이후 지속적인 작품 개발 과정을 거쳐 2015년 샌디에이고에서 관객 앞에 공식적인 첫 공연을 선보였다. 이후 시애틀, 워싱턴D.C., 토론토 등에서 매진 사례를 기록하며 공연을 펼친 후 2017년 브로드웨이에서 막을 올렸다. 

많은 관객들의 호평과 매진 사례 속 공연을 이어가며 토니상, 올리비에상, 드라마 데스크상, 외부 비평가상 등 전 세계 유수의 시상식에서 최우수 작품상, 음악상, 대본상, 연출상 등을 수상하며 작품성과 대중성을 모두 증명했다. 그리고 아일랜드, 오스트레일리아, 네덜란드, 아르헨티나 등에서 공연을 올리며 전 세계인에게 진한 감동을 선사했다.

<컴프롬어웨이>는 테러 직후 미국 영공이 폐쇄되면서 미국으로 향하던 수십 대의 비행기들이 캐나다로 불시착하게 되고, 비행기에 있던 승객들은 자신의 목적지가 아닌 캐나다 뉴펀랜드의 갠더로 오게 되면서 시작한다. 그리고 영문도 모른 채 낯선 도시에 도착한 방문자들과, 하루아침에 마을 인구수와 맞먹는 이방인들을 마주하게 된 주민들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인종도, 고향도, 언어도, 취향도, 성격도 모두 다르지만 서로에 대한 이해와 나눔으로 감동의 이야기를 전하는 뮤지컬 <컴프롬어웨이>는 인류애와 공동체의 힘을 통한 치유의 이야기로 2023년 연말 따뜻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뮤지컬 <컴프롬어웨이>의 매력은 여기에서 그치지 않는다. 만돌린, 바우런, 휘슬, 피들 등을 활용한 켈틱 음악에 배우들이 선사하는 아름다운 하모니는 따뜻한 이야기에 힘을 더하며 올 연말 관객들에게 진한 감동을 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컴프롬어웨이>만의 캐릭터 구성도 독특하다. <컴프롬어웨이>에서는 주연과 조연, 앙상블의 구분 없이 모든 배우들이 1인 2역 이상을 소화하며 마을 주민과 방문자의 역할을 겸할 뿐만 아니라, 단역과 음향 효과 역할까지 수행하며 쉴 새 없이 무대를 오간다. 시시각각 변하는 배우들의 모습을 지켜보며, 캐릭터마다 색다른 매력을 뽐내는 이들이 선사하는 새로운 즐거움도 놓치지 말아야 할 것이다. 

뮤지컬 <컴프롬어웨이>_캐릭터 포스터 묶음_제공 ㈜쇼노트

이처럼 다채로운 매력으로 찾아올 <컴프롬어웨이>의 캐스팅에도 관심이 쏠린다. 워커홀릭으로 살았지만 갠더에 불시착 후 새로운 인연을 만나며 삶에 변화를 겪는 닉 역에는 남경주, 이정열 배우가 이름을 올렸다. 두 배우는 닉 역뿐만 아니라 항공관제사이자 보니의 남편으로, 보니와 동물들을 도우려고 노력하는 더그 역 등으로 무대에 오른다.

자신의 일과 마을 사람들을 사랑하는 갠더의 시장 클로드 역에는 서현철, 고창석 배우가 함께한다. 이들은 방문자들을 돕는 애플턴의 시장 덤 역 등을 겸해 무대에 설 예정이다. 텍사스 출신의 미국인으로, 테러 발생 당시 비행기에 타고 있던 아들에 대한 걱정과 함께 갠더에서 자신의 새로운 모습을 발견하게 되는 다이앤 역은 최정원, 최현주 배우가 연기한다. 두 배우는 도넛 집에서 일하는 갠더 시민 크리스탈 역 등으로 변신한다.

캐나다 재향 군인회 갠더 지부 회장으로 불안에 휩싸인 방문객들을 앞장서서 보살피고 위로하는 뷸라 역에는 정영주, 장예원 배우가 참여한다. 이들은 불시착으로 잔뜩 겁에 질린 방문자 들로리스 역 등을 함께 연기한다. 편견에 맞서 아메리칸 에어라인 최초의 여성 기장으로, 비행 중 갠더에 불시착한 파일럿 비벌리 역은 신영숙, 차지연 배우가 맡는다. 두 사람은 갠더 학교의 선생님 아네트 등으로도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다. 

LA에서 온 젊은 CEO로 연인과 함께 휴가를 가던 중 갠더에 불시착했지만 갠더에서의 생활에 거리낌이 없는 케빈T역에는 지현준, 주민진 배우가 나선다. 이들은 지역 버스 운전사 노조위원장 가르스 역 등을 함께 소화한다.

단 하나뿐인 갠더의 경찰서에 근무 중인 경찰로 갠더의 소식통 오즈 역에는 심재현, 이정수 배우가 캐스팅됐다. 두 배우는 불시착 후 혼란을 겪는 방문자 조이 등 다양한 역할을 겸하며 무대를 채울 예정이다.

생일을 맞이해 아들이 보내준 여행 중 갠더에 불시착 후, 소방관인 아들과 연락이 닿지 않아 불안해하는 한나 역은 김아영, 이현진 배우가 연기한다. 이들은 방문자들을 맞이하기 위해 바쁘게 준비하는 마을 주민 마지 역 등의 캐릭터로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컴프롬어웨이>_캐릭터 포스터 묶음_제공 ㈜쇼노트

갠더 동물학대방지협회 회장으로 비행기 안에 있는 동물들을 위해 기꺼이 수화물칸으로 뛰어드는 보니 역에는 정영아, 김지혜 배우가 함께한다. 두 사람은 방문자들에게 기꺼이 자신을 집을 내주는 마을 주민 마사 역 등으로도 무대에서 만날 수 있다.

뉴욕 출신으로 갠더에 불시착 후 모든 것을 의심하고 경계하는 냉소적인 밥 역에는 신창주, 김승용 배우가 이름을 올렸다. 두 배우는 생소한 언어를 쓰는 낯선 방문자 무후무자 역 등을 함께한다. 케빈T의 비서이자 연인으로, 케빈T와 달리 겐더의 모든 것에 대한 불만으로 가득 찬 케빈J역은 현석준, 김찬종 배우가 맡는다. 이들은 중동에서 온 방문자로, 사람들의 경계를 받는 알리 역 등을 함께 연기한다.

갠더 지역 방송국의 신입 리포터로 출근 첫날부터 엄청난 사건과 마주하게 되는 재니스 역은 나하나, 홍서영 배우가 연기한다. 이들은 불시착한 비행기의 승무원 등으로 무대를 바삐 오갈 예정이다. 작품에 빼놓을 수 없는 스윙으로는 김주영, 김영광 배우가 함께하여 무대를 완성할 예정이다.

한국 프로덕션만의 색채를 살려 작품의 완성도를 높일 창작진도 관심을 모은다. 먼저 뮤지컬 <쇼맨>, <레드북>, <하데스 타운> 등 신선하면서도 입체적인 연출로 작품에 생명력을 불어넣는 박소영 연출이 함께한다. 이어 뮤지컬 <이프덴>, <베르테르>, <명동 로망스> 등 유려한 음악 표현으로 드라마를 풍부하게 하는 구소영 음악감독이 아이리쉬 풍의 켈틱 음악의 매력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더불어 뮤지컬 <레드북>, <하데스 타운>, <빅피쉬> 등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들썩이게 만드는 움직임을 선보이는 홍유선 안무감독과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이프덴>, <스위니토드>, <물랑루즈> 등 탁월한 번역으로 주목받고 있는 김수빈 번역가가 합류해 기대를 모은다. 

또한, 뮤지컬 <데스노트>, <베토벤>, <웃는 남자>, <그레이트 코멧> 등 작품의 매력을 배가시키는 비주얼로 몰입도를 높이는 오필영 무대 디자인 디렉터까지, 최고의 창작진들이 선보일 무대를 놓치지 말아야 할 것이다.

한편, 뮤지컬 <컴프롬어웨이>는 11월 28일(화)부터 2024년 2월 18일(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만날 수 있다. 뮤지컬 <컴프롬어웨이>를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는 오프닝 티켓오픈은 10월 6일(금) 오전 11시에 진행되며 인터파크, YES24, 멜론 티켓, 쇼노트 홈페이지에서 예매 가능하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