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2.8 금 16:57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창작 초연 뮤지컬 ‘제시의 일기’ 본 공연 돌입2023년 8월 29일(화) - 10월 29일(일) 드림아트센터 3관
이미지: 뮤지컬 <제시의 일기> 포스터 | 제공 = 네버엔딩플레이

독립운동가 부부가 쓴 8년간의 육아일기를 뮤지컬화 한 창작 뮤지컬<제시의 일기>가 드림아트센터 3관에서 8월 29일(화)부터 6일간의 프리뷰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9월 5일(화)부터 본 공연에 돌입한다.

뮤지컬 <제시의 일기>는 일제강점기 시절 독립운동을 했던 양우조, 최선화 부부가 중국에서 딸 ‘제시’를 낳고, 독립운동과 초보 육아를 동시에 해야했던 순탄치 않은 당시 상황을 생생하게 기록한 일기로, 그 안에는 서툰 초보 엄마 아빠의 좌충우돌 육아기를 비롯해 임시 정부 내 독립운동가들의 생활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이 작품은 한국판 ‘안네의 일기’라 불리며 1963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수여받고 1999년 9월 이달의 독립운동가에 선정된 양우조, 대한민국임시정부를 적극적으로 지원한 여성 독립운동가로서 1991년 건국훈장 애국장을 받은 최선화 부부의 실화를 배경으로 한다.

이미지: 뮤지컬 <제시의 일기> 공연사진 | 제공 = 네버엔딩플레이

배우들은 첫 공연부터 캐릭터에 완벽히 몰입한 모습을 보여줬을 뿐만 아니라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하며 90분 동안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흥미로운 스토리 전개와 배우들의 열연이 더해져 매 회차 깊은 여운을 남겼으며 관객의 호평이 이어졌다. 

우조와 선화가 쓴 육아일기의 주인공 ‘제시’역에는 안유진, 임강희, 최우리가 캐스팅 되어 열연을 펼치고 있으며 독립운동가 ‘우조’역에는 정민, 김찬호, 고상호가 출연해 호흡을 맞춘다. 마지막으로 안정된 삶을 포기하고 독립운동가의 아내를 선택한 ‘선화’역에는 정새별, 임찬민, 정우연이 이름을 올렸다.

개막 초반부터 관객의 입소문을 타고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는 뮤지컬 <제시의 일기>는 성공적인 프리뷰 공연을 마치고 9월 5일(화)부터 본공연에 돌입한다. 뮤지컬 <제시의 일기>는 오는 10월  29일(일)까지 드림아트센터 3관에서 재미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