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2.8 금 16:57
상단여백
HOME 연극
미아리고개예술극장, 외로움에 주목한 연극 ‘생활의 비용’ 공연9월 6일(수)부터 10일(일)까지 미아리고개예술극장

서울 성북구에 있는 미아리고개예술극장(대표 한재헌)은 9월 6일(수)부터 상주단체 극단 청년단(대표 민새롬)이 제작하고 성북문화재단이 협력한 연극 ‘생활의 비용(Cost of Living)’으로 관객들을 찾는다.

생활의 비용은 사회적, 경제적, 정서적, 신체적으로 서로 다른 취약성과 특권을 동시에 가지고 있는 인물들 사이의 상호 의존성을 극화하면서 그 가운데 새로운 삶의 가능성을 제시하는 연극이다.

정지수 연출은 원작에서 외로움에 주목했다. 이 극에서 외로움은 단순히 심리적, 감정적 문제가 아닌 사회·경제적 문제며 생존과 직결된 문제로 바라보고 있다.

원작 ‘Cost of Living’은 미국의 촉망받는 극작가 마티나 마이옥(Martyna Majok)의 작품이며, 2018년 퓰리처상을 수상했다. 국내에 소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전 회차 자막과 휠체어석이 제공된다. 티켓 예매는 8월 14일(월)부터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며, 장애인 관객을 위해 전화·문자 예매를 함께 진행한다.

자료 제공_성북문화재단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