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1.28 화 13:37
상단여백
HOME 연극
8월, 국립극장 야외에서 ‘달빛 상영회’ 개최공연 실황 8월 매주 수요일 밤 3주간 상영

국립극장(극장장 박인건)이 오는 8월 한여름 밤 무더위를 날려줄 야외 상영회(<달빛 상영회>)를 개최한다. 

8월 9일(수)·16일(수)·23일(수), 저녁 7시 30부터 국립극장 야외 휴식 공간 해맞이 쉼터(해오름 극장 1층 발코니)에서 개최되는 이 행사에서는 지난 2022-2023 국립극장 레퍼토리 시즌 공연작 중 화제작 3편의 전막 실황을 영상으로 볼 수 있다.

▲ 8월 9일(수) 국립창극단 <귀토>를 시작으로 ▲ 16일(수) 국립무용단 <2022 무용극 호동> ▲ 23일(수) 국립창극단 <나무, 물고기, 달>을 차례로 상영하며, 특히 <2022 무용극 호동>과 <나무, 물고기, 달> 공연 실황은 지난해 10월에 촬영한 것으로, 이번 상영회에서 최초로 공개한다.

관람객에게는 생생한 음질로 공연을 감상할 수 있도록 개별 무선 헤드셋이 제공되며 여름밤 더위를 식힐 수 있는 음료도 마실 수 있다. 좌석은 비지정석으로 운영되며 관객이 자유롭게 착석해 관람할 수 있다. 

관람료는 9천 원이며 예매는 7월 28일(금)부터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국립극장 홈페이지(www.ntok.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국립극장은 전국 각지 영화관을 찾아가는 <전국팔도 (극)장서는 날>을 운영한다. 한국작은영화관협회와 협력해 9월부터 11월까지 전국 시군 작은영화관 19개 관에서 국립창극단 <변강쇠 점 찍고 옹녀> <귀토> <춘향> <나무, 물고기, 달>과 국립국악관현악단 어린이 음악회 <엔통이의 동요나라2> 등 5편을 상영한다. 

자세한 상영작 및 상영 일정은 각 상영관 별로 개별 공지된다. 이에 앞서 양양 작은영화관에서는 8월 19일부터 9월 9일까지 국립국악관현악단 <양방언과 국립국악관현악단-Into the light>, <천년의노래,  리버스>, 국립무용단 <더블빌-신선>, <더블빌-몽유도원무> 등 4편의 작품이 ‘2023 작은영화관 기획전-음악에 빠진 영화’ 섹션 프로그램에서 소개될 예정이다.

자료 제공_국립극장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