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2 수 21:47
상단여백
HOME 댄스
경기도무용단, ‘토요상설무대 – 춤의 향연’ 개최7월 29일(토), 10월 14일(토) 경기아트센터 소극장
사진_<장구춤> 공연 모습

경기도무용단은 7월 29일(토), 10월 14일(토), 총 2회에 걸쳐 ‘토요상설무대 – 춤의향연’을 경기아트센터 소극장에서 진행한다. 70여 분간 이어질 이번 경기도무용단의 무대는 4년 만에 부활한 토요상설공연의 시작을 알리는 신호탄이다. 

토요상설공연은 경기도무용단이 보유한 주요 레퍼토리 작품들을 한눈에 볼 수 있다는 점에서 특별하다. 특히 7월 공연은 한국무용을 중심으로 꾸며지며, 13명의 무용수가 하나의 흐름처럼 그려내는 부채춤으로 시작한다. 

이후 ‘사랑’이라는 만고불변의 소재를 춤 언어로 풀어낸 남녀 2인무 사랑가, 전남 진도의 지역적 색채를 담은 남성 진도북춤, 여러 가지 리듬변화가 돋보이는 여성 장구춤까지 화려한 춤의 향연이 이어진다. 

사진_<북의시나위> 공연 모습

피날레는 <북의시나위>다. 30명의 남녀무용수가 꾸미는 <북의시나위>는 김상덕 경기도무용단 예술감독의 대표 레퍼토리다. 500석 규모의 소극장 무대를 가득 채우는 웅장함과 우리 민족만이 느낄 수 있는 고유한 연주형태가 돋보이는 작품이다. 고요한 해오름의 장중함을 시작으로 좌고, 모둠북, 이동북 등을 이용하여 한민족의 단합된 힘을 표현한다. 관객들에게 한국무용의 에너지와 매력을 K무용을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경기도민들에게 ‘문턱 낮은’ 공연장, ‘접하기 쉬운’ 예술단이 되기 위해, 이번 공연은 2023년 경기도예술단 레퍼토리 시즌공연보다 높은 할인율을 제공한다. 경기도민 할인뿐만 아니라, 경기도카카오채널 구독자에게도 50% 할인율을 적용하여 ‘기회의 경기’를 실현하고자 한다. 

자료 제공_경기아트센터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