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2.1 금 12:58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꿈의 숲 속에서 열리는 ‘앤서니브라운의 원더랜드 뮤지엄’7.13.(목) ~ 10.15.(일) 꿈의숲아트센터 상상톡톡미술관

세종문화회관(사장 안호상)은 오는 7월 13일(목)부터 10월 15일까지 북서울꿈의숲 상상톡톡미술관에서 앤서니 브라운의 <원더랜드 뮤지엄> 전시를 개최한다. 

앤서니 브라운은 <우리는 친구>, <우리 아빠가 최고야>로 유명한 세계적인 동화작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이다. 이번 전시는 “세상과의 소통”이라는 콘셉트를 중심으로 상상의 공간 ‘원더랜드 뮤지엄’에서 앤서니 브라운의 작품들을 만나게 된다. 숲 속에서 열리는 앤서니브라운의 동화나라로 온가족을 초대한다.

신작 <넌 나의 우주야 Our Girl(2020)>, <어니스트의 멋진 하루 Ernest the Elephant(2021)>와 30점 이상의 원화가 앤서니 브라운의 소식을 기다려온 국내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자리가 될 것이며, 영상 멀티미디어 등 다양한 미디어아트와 유명 셀럽들과 콜라보레이션한 NFT 아트 작품들 등 150여점의 앤서니 브라운의 작품을 더욱 더 다채롭고 풍성하게 만들어 준다.

Willy the Wimp 1984 ⓒAnthony Browne

앤서니 브라운의 책은 발간될 때마다 베스트셀러 기록을 세우며 한국과 각별한 인연을 맺고 있다. 따듯하면서 정교한 일러스트레이션과 어린이의 눈높이로 감성을 어루만지는 스토리텔링 방식은 부모와 아이 모두에게 큰 공감을 얻고 있다.

또한, 앤서니 브라운의 책은 그 교육적 가치를 인정받아 2001년 <미술관에 간 윌리>, 2002년 <돼지책>이 각각 문화체육관광부 추천 도서로 선정되었으며, <나는 책이 좋아요>와 <기분을 말해봐>는 초등학교 교과서, <미술관에 간 윌리>는 중학교 교과서에 수록되기도 했다. 전시 연계 프로그램으로 나만의 그림책을 만드는 어린이 도슨트 투어 프로그램 <셰이프 게임> 등 다양한 예술교육 체험이 준비되어 있다. 

이토록 우리에게 친숙한 작품이기에 앤서니 브라운의 책을 읽으며 자란 청소년, 성인 관객은 아련한 향수와 같은 감동을 느낄 수 있고, 난생처음으로 전시장을 방문하는 어린이 관객들은 앤서니 브라운이 펼쳐 보이는 상상으로 가득 찬 창의적인 영감의 세계를 경험할 수 있다.

자료 제공_세종문화회관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