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9.22 금 18:57
상단여백
HOME 연극
연극 ‘이순재의 리어왕’, 그 열띤 연습 현장 공개6월 1일(목) – 6월 18일(일) LG아트센터 서울, LG SIGNATURE 홀  
이미지: 연극 <리어왕 : KING LEAR> 연습사진 | 제공 = 연우무대, ㈜에이티알

연극 <리어왕 : KING LEAR>이 6월 1일 LG아트센터, LG SIGNATURE 홀 개막에 앞서 열기가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이순재의 리어왕>은 영화와 드라마를 비롯 연극까지 장르를 넘나들며 연기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국민 배우 이순재가 출연하는 작품으로, 앞서 제작사는 공연 직후 최고령 리어왕으로 기네스북 등재 신청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이번 리어왕을 관람하는 관객들은 매 공연 새로운 기록을 세울 역사의 현장에 함께 하는 것이라며 공연의 의의를 전한 바 있다. 

이에 배우 이순재는 ‘기네스북에 등재되는 것도 좋지만 더 중요한 것은 공연을 잘 시작하고 마치는 것.’이라 전하며, 단 16회의 공연에서 최고의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연습실에서도 전력을 다하는 모습을 전해왔다. 

연극 <리어왕 : KING LEAR>는 대문호 셰익스피어의 4 대 비극 중 최고의 수작으로 꼽히는 ‘리어왕’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기원전 8 세기 고대 브리튼 왕국을 배경으로 한다. 브리튼의 늙은 왕, 리어는 자신이 노쇠함에 따라 왕국을 세 딸의 효심의 크기에 따라 나눠 주기로 한다. 

영토를 많이 받기 위해 첫째 고너릴과 둘째 리건은 과장된 말로 아부를 하지만 셋째 코딜리아는 ‘할 말이 없다.’는 말로 일관한다. 코딜리아의 효심의 크기에 크게 분노한 리어는 고너릴과 리건에게 영토를 모두 물려주고 코딜리아를 추방하지만 권력을 모두 넘겨받은 두 딸은 그를 쫓아낸다. 절대 권력을 가졌던 왕이 아첨에 넘어가 미치광이 노인으로 전락하는 과정을 담은 ‘리어왕’은 인간 존재와 인생에 대한 근본적인 성찰을 아우르는 작품이다. 

이미지: 연극 <리어왕 : KING LEAR> 연습사진 | 제공 = 연우무대, ㈜에이티알

개막을 1주일 앞두고 공개된 연습 현장에서는 작품에 한껏 빠져든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연습실 공기는 무대 조명을 방불케하는 듯 뜨거웠으며 이미 캐릭터에 완벽 몰입한 눈빛의 배우들을 만날 수 있었다. 사진 속 이순재는 세 딸에게 영토와 권력을 넘겨주기 전 자신의 왕국인 브리튼을 카리스마 있는 모습으로 설명하고 있다. 그의 강렬한 눈빛과 손짓은 권력을 넘겨주기 전 리어의 드높은 위세를 짐작케 한다. 

극 중 간교한 말솜씨로 리어의 유산을 차지하는 첫째 딸 고너릴 역의 권민중, 언니처럼 위선적인 성격으로 재산을 얻고자 거짓말에 가담하는 둘째 딸 리건 역의 서송희도 캐릭터에 완벽 몰입한 모습으로 연습실의 열기를 더했다. 그들은 리어에게 과장된 말로 자신의 효심을 표현하며 권력을 받아낸 후, 리어가 보낸 그의 시종과 수호기사들을 푸대접하며 리어를 자신들의 성 안에서 쫓아내는 장면을 표독스러운 모습으로 표현해냈다. 

마지막으로 리어에게 유일하게 진실만을 직언하는 셋째 딸 코딜리아 역의 지주연은 브리튼에서 추방된 이후 아버지를 생각하며 어떻게 든 살아내다, 권력을 잃고 노쇠해진 리어를 마주쳐 무너져내리는 딸의 마음을 생생하게 연기했다.

그 밖에도 원숙한 연기력으로 200분동안 셰익스피어 원전의 의도를 그대로 표현해낼 20명의 후배 배우들이 무대를 가득 채울 예정이다. 

이미지: 연극 <리어왕 : KING LEAR> 연습사진 | 제공 = 연우무대, ㈜에이티알

이번 프로덕션에서는 연극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 <오이디푸스> 등 여러 장르를 넘나들며 활약 중인 이태섭 무대 디자이너가 참여해 작품의 매력을 더했다. 

이태섭 디자이너는 “이번 무대 디자인의 컨셉은 ‘닫혀진 공간’과 ‘열린 공간’으로 정리할 수 있다. 리어왕의 비극은 권력으로부터 시작되는데, 그의 공간인 성은 인간들이 만든 닫혀진 공간으로서 권력을 상징한다. 가진 것을 모두 잃고 들판을 떠돌게 된 리어는 열린 공간인 황야에서 대자연의 위대함과 냉철함을 느끼며 인생을 깨닫게 된다.”고 전했다. 

또, “무대는 권력과 음모, 증오의 공간인 성과 깨달음을 얻게 되는 자연의 공간에 출발한다. ‘리어왕’ 이라는 작품의 원전 의도 그대로 무대 위에 올리는 작업은 쉽지 않았으나 작품이 가진 힘이 대단하다는 것을 많이 느꼈다. 관객분들 모두 극장에 오셔서 작품과 무대가 주는 압도적인 감각을 느껴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매 공연이 기네스북 기록이 될 것으로 예상되는 연극 <리어왕 : KING LEAR>는 2023년 6월 1일(목)부터 2023년 6월 18일(일)까지 LG아트센터 서울, LG SIGNATURE 홀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제작사는 짧은 공연 기간 내 16회의 한정된 회차로 공연이 진행되며, 이순재가 연기하는 마지막 리어왕이 될 것이라고 전해 화제를 모았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