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2.8 금 16:57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부산문화회관, ‘빈 소년합창단 신년음악회’ 개최1월 29일(일) 오후 4시 부산문화회관 대극장

오는 1월 29일(일) 오후 4시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에서 ‘2023 (재)부산문화회관 신년음악회’가 ‘빈 소년합창단 신년음악회’로 개최된다. 

세계적인 명성과 유구한 역사를 자랑하는 빈 소년합창단은 세계 최고의 소년합창단 중 하나로 꼽으며,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빈 국립 오페라단과 함께 빈 궁정악단의 명성을 그대로 이어오고 있는 합창단이다. 

빈 소년합창단은 525년 역사동안 수많은 음악가들의 숨결을 거치며 클래식 음악의 역사를 함께 해왔다. 클래식 음악사를 대변하는 세계적인 문화유산 그 자체인 그들의 고유한 가창전통은 유네스코(UNESCO) 지정 무형유산으로 등재되어 그 역사와 음악의 우수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한국과도 깊은 인연을 자랑하는 빈 소년합창단은 1969년 첫 내한 공연을 가진 후, 지난 50년간 약 35개 도시, 150회 넘는 공연을 하며 최고의 스테디셀러 공연으로 사랑받아 왔다. 현재 여러 명의 한국인 단원들도 소속되어 있으며 내한 공연 때마다, 아리랑, 그리운 금강산 등 한국 관객을 위한 노래를 부르며 감동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번 공연에서 빈 소년합창단은 그들의 525주년을 기념하는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빈 소년합창단이 수백 년간 불러온 성가곡과 모테트, 그들의 대표적인 레퍼토리인 가곡과 왈츠, 폴카, 그리고 세계각국의 민요와 영화음악까지 지난 525년의 역사를 보여주는 음악들을 모두 선보일 예정이다. 모차르트의 ‘아이네 클라이네 나흐트무지크’를 시작으로, 마음을 정화시켜줄 성가곡, 가곡과 영화음악, 세계민요와 함께 마지막으로 희망찬 새해를 위해 슈트라우스의 왈츠로 신년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코로나 이후, 3년 만에 한국을 찾아 보이 소프라노들이 전하는 맑은 음색과 아름다운 화음이 관객들에게 위로와 치유를 전한다. 

티켓 가격은 R석 7만원, S석 5만원, A석 3만원으로, 예매는 (재)부산문화회관 홈페이지(www.bscc.or.kr)와 인터파크 티켓(ticket.interpark.com)을 통해서 온라인 예매를 할 수 있으며, 고객지원센터(Tel. 051-607-6000)를 통한 전화예매도 가능하다. (문의: 051-607-6000)

자료 제공_(재)부산문화회관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