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0.4 화 16:23
상단여백
HOME 댄스
수원에서 만나는 국내 최대 현대무용축제 ‘MODAFE’9월 17일(토) 경기아트센터 대극장

경기아트센터는 오는 9월 17일(토) ‘MODAFE in 경기 Best Collection’을 대극장에서 공연한다.

MODAFE(국제현대무용제)는 해마다 개최되는 국내 최장수, 최대 규모의 현대무용축제로, 지난 1982년부터 국내외 유수의 현대무용단과 안무가들을 소개하고 있다. 이번 ‘MODAFE in 경기 Best Collection'에서는 그간 MODAFE에서 우수한 작품성과 독창성으로 주목받아온 단체 및 안무가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은 총 4개 팀의 무대로 구성되며, ‘모던테이블’, ‘LDP’, ‘밀물현대무용단’, ‘안무가 이동하’ 가 역대 MODAFE 무대에서 선보였던 대표작을 선보인다. 첫 번째 무대는 모던테이블의 ‘햄베스’다. 셰익스피어의 두 작품 ‘햄릿’과 ‘맥베스’를 현대무용으로 재해석한 무대로,인간의 다양한 욕망과 내면의 갈등을 표현한 작품이다. 두 번째 무대는 LDP(Laboratory Dance Project)의 ‘Look Look’이다. ‘진정한 나 자신과의 대면’을 주제로 인간의 정체성 혼란을 세련된 몸짓으로 표현한다. 

사진_LDP_Look Look ⒸBAKI

세 번째 무대는 밀물현대무용단의 ‘섞이지 않는 사람들’이다. 현대사회의 파편화된 개인과 그 속에서 마주하는 외로움과 갈등을 표현한 작품이다. 마지막 무대는 안무가 이동하의 ‘여신과 우산이 해부대위에서 우연히 만난것처럼 아름답다’이다. 가상세계와 현실세계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초현실적 현상을 모티프로 상상력 넘치는 무대를 선보인다. 

관객들은 본 공연을 통해 독창적이고 완성도 높은 작품을 바탕으로 국제 무대에서도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우리 안무가들과 무용수들의 역량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현대무용 장르를 엄선된 우수 작품으로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티켓은 전석 1만 원으로, 경기아트센터 홈페이지(www.ggac.or.kr), 인터파크 티켓(ticket.interpark.com)에서 예매가능하다. 

자료 제공_경기아트센터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