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2.25 목 13:00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스타 셰프 전일찬, ‘위키드’ 모티브로 컬래버레이션 메뉴 출시‘그린’ 컬러와 캐릭터에서 영감받은 3종 메뉴 출시
뮤지컬 <위키드> 포스터 (자료 제공: 클립서비스)

브로드웨이 블록버스터 뮤지컬 ‘위키드’(제작: 에스엔코)에 영감을 받은 스타 셰프 전일찬이 ‘위키드’ 컬래버레이션 메뉴를 선보인다.

전일찬 셰프는 ‘미쉐린 가이드 서울’ 빕구르망에 선정된 36곳 중 이탈리안 레스토랑으로는 유일한 ‘이태리재’와 한남동에 2030세대 사이에서 핫플레이스로 떠오른 ‘뇨끼바’의 오너 셰프다.

전일찬 셰프는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서 올해는 ‘위키드’와 함께 모두가 힘차게 날아오르는 한 해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담아 새로운 요리를 선보이게 되었다”고 밝히며 “뮤지컬을 음식으로 표현한 이색 컬래버레이션으로 관객들이 색다른 즐거움을 느낄 수 있으면 좋겠다”라고 설명했다.

전일찬 셰프가 선보이는 컬래버레이션 메뉴는 ‘위키드’의 그린 컬러와 메인 캐릭터 엘파바 & 글린다에 영감을 받아 탄생되었으며 위키드 그린 바질 뇨끼, 엘파바 아보카도 치아바타 샌드위치, 엘파바 & 글린다 비스코티 3종으로 출시된다. 아보카도, 바질 등 초록빛 식재료를 베이스로 탄생한 건강한 맛과 ‘위키드’를 요리로 풀어낸 시각적인 즐거움까지 더해 호응이 예상된다.

전일찬 셰프가 뮤지컬 <위키드>에서 영감받아 만든 컬래버레이션 메뉴 (자료 제공: 클립서비스)

‘위키드 그린 바질 뇨끼’는 초록마녀 엘파바를 생각하며 만든 메뉴이다. 그린 소스(바질, 크림)에 감춰진 포근하고 부드러운 식감의 느끼게 해주는 감자 뇨끼로 엘파바처럼 겉모습과 반전되는 매력을 살렸다. 파슬리 뇨끼에 식감을 더해 줄 그린 허브 크러스트를 얹은 가리비가 포인트다.

‘엘파바 아보카도 치아바타 샌드위치’는 먹물 치아바타에 샌드한 아보카도 샌드위치다. 고소한 먹물 치아바타는 엘파바의 검은색 모자를 연상시키며, 부드러운 아보카도와 향긋한 고수를 이용한 치미추리 소스는 초록 마녀의 피부색인 그린으로 표현했다.

‘엘바파 & 글린다 비스코티’는 엘파바와 그린다의 우정을 상징하는 마음으로 화이트, 그린, 블랙 컬러를 상징하는 세 가지 색상을 섞어 만든 비스코티 컬렉션이다. 클래식한 비스코티에 화이트 초콜릿, 아몬드를 더해 완성하였다.

컬래버레이션 메뉴는 전일찬 셰프가 운영하는 미쉐린 가이드에 선정된 이탈리안 레스토랑과 ‘이태리재’, 한남동 핫 플레이스인 ‘뇨끼바’에서 3월 31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메뉴 출시를 기념해 ‘SNS 해시태그 인증샷’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SNS에 인증샷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위키드’ 공연 관람 기회를 제공한다.

5년 만의 공연으로 ‘초록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뮤지컬 ‘위키드’는 2003년 브로드웨이 초연 이후 18년째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금세기 유일의 블록버스터 뮤지컬이다. ‘오즈의 마법사’를 유쾌하게 뒤집은 그레고리 맥과이어의 동명의 베스트셀러를 뮤지컬로 옮긴 작품으로 전 세계 16개국 6천만 명에 가까운 관객이 관람했다.

한국을 대표하는 뮤지컬 배우 옥주현, 정선아, 새로운 마녀 손승연, 나하나는 물론 높은 싱크로율로 로맨틱한 히어로 피에로를 분하며 서경수, 진태화 등이 출연해 호평을 받고 있다. ‘위키드’는 2월 16일 서울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구 인터파크홀)에서 개막해 현재 공연 중이며 서울에 이어 5월 드림씨어터에서 역사적인 부산 초연 예정이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