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26 월 21:43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두 할머니와 세 반려동물의 따뜻한 여정, 뮤지컬 ‘식구를 찾아서’11월 20일부터 12월 27일까지 더줌아트센터

웰메이드 소극장 창작뮤지컬 ‘식구를 찾아서’가 오는 11월 20일(금)부터 12월 27일(일)까지 더줌아트센터 무대에 오른다. 기존 작품을 업그레이드해 한층 다채롭고 완성도 있는 모습으로 돌아온다.

뮤지컬 ‘식구를 찾아서’는 2011년 초연 이후 ‘창작 뮤지컬의 매력이 빛나는 보석 같은 작품’, ‘여성적 지혜의 힘을 발견할 수 있는 뮤지컬’, ‘무공해 밥상 같은 뮤지컬’이라는 평단의 호평과 관객의 지지를 바탕으로 9년간 꾸준히 공연되어 왔다. 소외된 이들이 밥과 정을 나누며 진정한 식구가 되어가는 소박한 이야기를 웃음과 감동으로 전한다.

2009년, 오미영 작·연출은 강원도 산골에 사는 두 할머니의 사연을 그린 다큐멘터리 ‘들꽃처럼, 두 여자 이야기’에서 영감을 받아 ‘식구를 찾아서’를 만들어 나갔다. 2010년 창작팩토리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여러 유수의 극장과 협업하는 제작과정을 거치는 동안 지금까지 전국 10만여 관객을 만나왔다. 2011년 제5회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창작뮤지컬상을, 2012년 제18회 한국뮤지컬대상 극본상을 수상하며 작품성과 가능성을 검증받았다.
 
오랜 기간 박복녀와 지화자 역을 맡아왔던 백현주와 유정민이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추고, 공개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배우들을 새 식구로 맞이했다. 할머니 역에 차선희와 김동순이, 몽, 냥, 꼬 역에 박승원, 강산하, 강대진이 합류해 새로운 앙상블의 ‘식구를 찾아서’를 기대하게 만든다.

발랄한 두 할머니와 유쾌한 반려동물 삼총사의 활약에 정신없이 웃다 보면 어느새 가슴 뭉클해지는 뮤지컬 ‘식구를 찾아서’는 올겨울 삶에 지친 마음을 보듬어줄 따뜻한 위로를 건넬 예정이다. 티켓오픈은 10월 16일(금) 인터파크를 통해 진행된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