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7.14 화 22:38
상단여백
HOME 연극
국립극단 코로나 극복 프로젝트 ‘다시 연극이 있습니다’ 공모 개시작품 3편 내달 7일까지 공모 … 티켓수입 전액 지급
국립극단 <소극장 판> 전경

국립극단(예술감독 이성열)은 코로나바이러스로 침체된 연극계가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함께 하기 위해 국립극단 코로나 극복 프로젝트 ‘다시 연극이 있습니다’에 참여할 문화예술 단체 및 개인을 모집한다.
 
‘다시 연극이 있습니다’는 올 상반기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공연이 취소된 작품 세 편을 11~12월에 초청하는 프로젝트다. 선정된 공연팀에게는 제작비 3천만 원이 지원되며, 국립극단이 운영하는 공연장(소극장 판)을 2주간 제공한다. 티켓 판매 수입 또한 선정팀에 전액 귀속되며, 주요 홍보물 제작을 포함한 홍보·마케팅도 지원받을 수 있다.

공모기간은 내달 7일까지이며,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취소’ 뿐 아니라 객석 내 관객 입장이 제한되어 무관중 온라인 송출을 한 경우에도 지원할 수 있다. 단, 타 기관 또는 단체의 ‘코로나19’ 관련 지원금을 수령한 경우 중복 지원은 불가능하다.

신청 서류는 국립극단 홈페이지 공지사항란에서 내려 받을 수 있으며 서류 심사를 통해 3개 작품을 선정한다. 사업취지와의 적합성 및 타당성 등을 기준으로 하며 내부위원 1인, 외부외원 6인으로 구성된 7명의 심사위원이 선정에 참여한다.

이성열 국립극단 예술감독은 “코로나바이러스가 장기화 되면서 공연예술계 전체가 예기치 못한 어려움을 겪었다. 그 중 가장 큰 타격을 입은 것은 현장의 예술가 및 예술단체일 것이다.”며 “작은 힘이나마 어려움을 나누어 연극인에게는 공연을 다시 무대에 올릴 수 있는 계기가, 관객에게는 다시 공연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자료 제공_국립극단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