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24 월 19:20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5·18 40주년 기념 음악회, 518명 시민연주단 모집음악회 ‘오월, 부활하다’ 5월 16일 서울광장 개최

세종문화회관(사장 김성규)이 오는 5월 16일 서울광장에서 개최될 5.18 40주년 기념음악회 ‘오월, 부활하다’ 연주에 참여할 오케스트라 및 합창 단원 518명을 온라인 오디션을 통해 공개 모집한다.

5.18 40주년 기념 음악회 ‘오월, 부활하다’는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기념하고 그 역사적 의의를 오늘에 되살리는 의미를 담은 공연으로, 그 의미를 담은 ‘그 날이 오면’과 말러 교향곡 2번 ‘부활’ 전 악장을 연주한다.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만들어지는 이번 음악회는 단체 또는 개인 자격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가 신청서와 지원동기 영상, 오디션 악보 연주영상을 오는 3월 9일까지 5.18 40주년 기념음악회 홈페이지(http://518.sejongpac.or.kr)에 제출하면 된다.

오케스트라 연주자는 클래식 악기 연주에 전문성을 가진 단원 또는 개인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현·목관·금관·타악 등 총 140여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합창단은 합창단 활동 경험이 있거나 성악이 가능한 개인 또는 단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전문합창단체, 시민합창단, 개인 등 총 370여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서울시에서는 5월 14일부터 5월 20일까지 ‘민주인권주간’으로 제정하고 서울시청과 서울광장 일대에서 ‘5.18 40주년 기념음악회’, ‘서울의 봄 라이브 콘서트’, ‘민주·인권·평화도시 선언 전국대회 등’ 다양한 문화예술 및 학술행사를 광주시와 공동으로 진행한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