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7.16 목 15:24
상단여백
HOME 연극
2019 창작산실, 연극 ‘마트료시카’ 메인 포스터 공개!2월 21일부터 3월 1일 아르코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공연

2019 창작산실 올해의 신작 연극 부문 선정작인 극단 수의 연극 ‘마트료시카’가 오는 2월 무대에 오른다. 연극 ‘마트료시카’는 서커스 분위기 가득한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연극 ‘마트료시카’는 이미경 작가와 구태환 연출의 신작으로 자본주의 사회 구조 속에서 크기만 다를 뿐 반복되는 인생을 살고 있는 현대인들을 그린다. 벌써 마흔 세 명이 자살한 알파공장에서는 중요한 신제품 출시를 앞두고 빈번한 자살 사건으로 기업 사찰이 결정된다. 그러자 알파공장은 출근하는 노동자들에게 '오늘은 절대 자살하지 않겠습니다.'라는 선언문을 낭독시키고, 서약서에 사인을 하게 하고, 소지품을 검사한다. 이러한 감시 속에서도 노동자들의 자살 시도는 반복되고 사장과 관리자들은 자살을 막기 위해 혈안이 되어 마치 경쟁하듯 다양한 방법들을 동원한다. 하지만 노동자 중 한 명이 마침내 자살에 성공하고, 이를 무마하기 위해 회사에서는 그의 죽음을 위장하여 기업 이미지 쇄신을 시도한다.

연극 ‘마트료시카’는 인간의 삶과 행복을 위한 길이라 여겨왔던 과학기술이 광속으로 발전할수록 더욱 고립되고 불행으로 내몰리는 인간의 모습을 예리하게 비판한다. 자본이라는 거대한 기계 속에서 인간은 그저 자본을 탐하기 위한 도구라는 것. 이런 모순되고 위태로운 현실을 서커스에서 위험하게 곡예를 펼치는 곡예사들로 은유하며 한 편의 서커스나 우화처럼 그려낸다.

작품은 조금만 내밀하게 들여다보면 이런 구조에서 희생자는 단순히 노동자만이 아니라는 것을 보여준다. 관리자들 역시 그들보다 상위 그룹에 의해 감시를 받으며 똑같이 반복되는 행위를 하고 있는 것이다. 마트료시카 인형처럼 크기만 달라질 뿐 같은 모습이 반복되고 있는 셈이다.

이번 연극에는 배우 박윤희, 성노진, 황세원, 김희창, 김성철, 노상원, 오택조, 김정아, 유빛나, 백지선, 조성국, 박종호, 조수인, 박승희가 출연한다. 예술감독 하병훈, 무대미술 임일진과 어시스턴트 오미연, 음악 김태근, 영상 정병목, 조명 박유진, 안무 금배섭, 의상 임예진, 분장 임영희, 에어리얼 지도 손니나, 조연출 및 무대감독 노현열, 일러스트 김솔 등 다양한 분야의 스태프들이 참여했다.

연극 ‘마트료시카’는 오는 2월 21일부터 3월 1일까지 아르코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공연되며, 오는 1월 23일 오후 2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홈페이지와 인터파크 티켓에서 티켓 오픈될 예정이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