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7.9 목 14:46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창작 뮤지컬 ‘페드라’ 리딩쇼케이스로 관객과 첫 만남배우 김려원, 김우석, 박유덕, 김태한 캐스팅

2019년 개최된 ‘제1회 신스웨이브 창작뮤지컬공모전’ 개발지원작 부문당선작인 뮤지컬 ‘페드라(작 김가람/곡 김길려)’가 오는 2월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대학로 콘텐츠그라운드에서 리딩쇼케이스를 연다. 일반에 첫 공개되는 본 쇼케이스에는 뮤지컬 배우 김려원, 김우석, 박유덕, 김태한이 캐스팅됐다.

뮤지컬 ‘페드라’는 대중성과 작품성을 갖춘 한국 뮤지컬 작품을 아시아시장에 수출해온 ㈜신스웨이브의 제1회 창작뮤지컬공모전 개발지원작 부문 당선작이다. 그리스 신화 ‘페드라와 히폴리투스’를 모티브로, 여러 자연재해들로 고난을 겪는 미래세계에서 인간과 A.I.가 주고받는 감정의 교류를 아름답고 강렬하게 그려냈다. 독특한 소재가 시대성과 맞고, 특히 작품화 가능성에 높은 평가를 얻어 당선된 바 있다. 신인 창작자들이 시장과 유연하게 소통하며 작품을 완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신스웨이브의 개발 프로젝트 GPS(Global Performing arts Studio)의 제1호 작품으로 관객과 첫 만남을 갖게 됐다.

GPS 프로젝트는 대본에서 본 공연까지, 뮤지컬 작품 개발 과정이 투명하고 단계적으로 이루어지는 시스템의 매뉴얼화를 지향한다. 이번 리딩쇼케이스를 통해, 창작자와 제작자가 함께 직접 시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귀담아 듣고 적극적인 피드백 과정을 거쳐 작품의 완성도를 높여갈 예정이다.

이번 작품에는 뮤지컬계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여자 배우 김려원이 처연한 슬픔과 고혹적인 아름다움을 가진 여인 ‘페드라’ 역을 맡는다. 뮤지컬 ‘쓰릴미’에서 깊은 인상을 남기고 있는 신예 배우 김우석은 인간과 99.9% 흡사한 완벽한 A.I ‘히폴리투스’ 역에 캐스팅됐다. ‘히폴리투스’를 만들어낸 인공지능 과학자 ‘테세우스’ 역은 최근 뮤지컬 ‘세종 1446’을 통해 인간이자 임금인 세종 연기로 호평 받은 배우 박유덕이 연기한다. 배우 김태한은 ‘테세우스’의 조력자이자 ‘페드라’의 삼촌 ‘에피’ 역을 맡아 따뜻한 카리스마를 발산할 예정이다.
 
끊임없이 이어지는 재앙으로 모든 사람이 절망에 빠진 2045년, 인간인 ‘페드라’와 A.I. ‘히폴리투스’의 만남을 그린 뮤지컬 ‘페드라’의 리딩쇼케이스 공연티켓은 오는 1월 22일 오전 11시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오픈된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