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18 화 18:38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부산 관객도 관심 최고조12월 13일 부산 드림씨어터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가 지난 10월 예스24에서 리서치를 진행했다.

최근 공연 예매자 중 부산, 경남 거주자 총 608명은 오페라의 유령 부산 공연에 대해 높은 기대감을 표했다. 리서치를 통해 2001년 한국 초연 이래 20년에 가까운 시간 동안 단 한 번도 공연되지 못했던 ‘오페라의 유령’에 대한 부산, 경남 관객들의 열망을 확인할 수 있었다.

먼저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을 관람하지 않은 관객이 433명(71.3%), 174명(28.7%) 정도만이 관람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특히 관람한 응답자 중 국내가 아닌 해외에서 관람했다고 답한 관객이 67명(27.4%)으로 가장 높은 이례적인 결과가 나왔다. 이 밖에 서울에서 내한 공연 및 라이선스 공연을 봤다고 답한 관객이 각 34명(13.9%), 33명(13.5%) 이었다. (중복답변 허용)한국 공연의 첫 도시인 부산에서 ‘오페라의 유령’을 관람하겠다고 밝힌 관객은 총 587명(97%), 그중 부산에서 관람하겠다고 답한 관객은 총 581명(96%)으로 높은 관심을 보였다.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은 브로드웨이와 웨스트 엔드에서 30년 넘게 연속 공연된 유일한 작품이다. 국내에서도 단 4회의 프로덕션만으로 누적 관객 100만을 돌파했지만, 부산에서는 이번이 처음 공연된다. 작품은 1986년 웨스트 엔드, 1988년 브로드웨이에서 초연한 이래 전 세계 41개국, 183개 도시, 1억 4천만 명이 관람했다. 토니상, 올리비에상 등 전 세계 주요 메이저 어워드 70여 개 부문을 수상했으며 거장 앤드루 로이드 웨버의 아름다운 음악, 파리 오페라 하우스, 지하 미궁, 거대한 샹들리에 등 화려한 무대, 무대를 덮는 230여 벌의 의상 등 황홀한 볼거리로 사랑받고 있다.

이번 월드투어는 웨버의 6편의 작품에서 주역을 맡은 배우 조나단 록스머스와 웨버의 뮤즈 클레어 라이언, 브로드웨이에서 활약하는 배우 맷 레이시가 함께한다. 공연은 12월 13일 부산 드림씨어터를 시작으로 2020년 3월 14일 서울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 7월 대구 계명 아트센터에서 개막한다.


사진제공_에스앤코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