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9 금 00:19
상단여백
HOME 연극
연극 ‘존버’ 14일, 호평 속 앵콜로 돌아온다!5월 14일부터 5월 19일까지 놀터예술공방에서 공연

연극 ‘존버’가 호평에 힘입어 오는 5월 14일, 앵콜 무대에 오른다.

연극 ‘존버’는 현실의 벽에 부딪힌 청년들의 고민을 유쾌한 상상을 통해 함께 해소하는 창작극이다. 작품은 실제 연극배우들의 자전적인 이야기를 바탕으로 셰익스피어의 ‘햄릿’을 통해 시대의 고민을 녹였다. 공연은 청년들에게 목적 없이 열심히 사는 게 능사가 아님을 표현하고 함께 해결점을 찾아 배려하고 소통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 공연은 지난 무대에서 선보였던 이야기를 좀 더 탄탄한 내용으로 보강했다. 또한, 극단 놀터가 주관하는 ‘놀터 청년 페스티벌’에 참가해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놀터 청년 페스티벌’은 대학로에서 공연을 올리기엔 어려운 청년 연극인들에게 지속적인 예술 활동의 발판을 마련해주는 페스티벌이다. 페스티벌은 ‘존버’와 ‘114:1’, ‘아일랜드’, ‘HOME’이 놀터예술공방 소극장에서 진행된다.

연극 ‘존버’는 가난한 무명의 세 배우가 햄릿 공연을 준비하지만, 관객이 없어 지쳐만 간다. 추위 때문에 5년 동안 모은 소품과 의상을 태워 난방을 대신하던 중 갑자기 단체관객이 공연장을 찾아와 위기를 맞게 된다. 출연진은 배우 강경래, 김민수, 신정은, 조현철이 무대에 오른다.

연극 ‘존버’는 5월 14일부터 5월 19일까지 놀터예술공방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극단 놀터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