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20 수 11:45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국립한글박물관, 세종대왕 탄신일 기념행사 개최
   
ⓒ 국립한글박물관

국립한글박물관(관장 박영국, 이하 박물관)은 오는 15일 제 621돌 세종대왕 탄신일을 맞이하여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올해 행사는 세종의 '여민정신'(세종, 함께 걷다)을 주제로 진행된다. 우선 추천할 만한 행사로 '세종, 과학을 이야기하다'라는 특별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이 행사는 강연과 해설이 있는 공연을 통해 세종대왕의 여민정신이 구현된 과학기술을 관람객에게 소개한다.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전 세대가 모두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도 펼쳐진다. 훈민정음 언해본 서문과 용비어천가를 직접 인쇄해 볼 수 있는 '목판인쇄 체험행사', 전문가가 한글 손멋글씨를 직접 써주는 '캘리그래피 체험행사', 한글 꽃다발, 한글 왕관 교구재를 제작하는 '만지고 느끼는 즐거운 한글 체험교육'등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했다.

또한 야외마당에서는 관람객이 자유롭게 즐길 수 있는 마임·마술쇼 '다미르쇼'를 진행한다. 신기한 마술과 함께 즉흥적으로 이루어지는 상황극에 관람객이 직접 참여하는 소규모 공연이다.

이뿐만 아니라, 세종대왕 탄신일인 오는 15일에 박물관을 방문하는 관람객은 세종의 업적에 대한 특별한 소개를 담은 전시해설과 함께하는 상설전시('한글이 걸어온 길' : 한글의 창제부터 보급, 현재까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전시)와 기획특별전 '소리×글자 : 한글디자인'(4.9.~6.17.)을 관람할 수 있다.

한편, 이번 특별전은 올해 제2회를 맞이하는 한글실험프로젝트로 '소리'를 주제로 한다. 국내·외 정상급 작가 9개 팀의 작품 9건, 98점이 현재 전시되어 있다.

 

문선화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