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7.19 목 20:36
상단여백
HOME 연극
배우 김승현, 연극 ‘스캔들’ 주인공 확정5월 4일부터 9월 28일까지 대학로 원패스 아트홀에서 공연

배우 김승현이 연극 ‘스캔들’의 주인공으로 확정됐다.

배우 김승현은 오는 5월4일부터 개막되는 코믹연극 ‘스캔들’에서 미워할 수만 없는 매력적인 바람둥이 조성기 역을 맡았다. 그는 현재 KBS 2TV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을 통해 제 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배우 김승현은 “꾸준히 대학로에서 연극을 계속하며 연기력을 다져왔다. 연극 대본을 보고 혼자서 얼마나 많이 웃었는지 모른다. 어느 때보다 자신 있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어 “처음 도전하는 코믹연기라 부담이 있지만 땀 흘리며 연습하면서 너무 행복하다. 올해 좋은 작품을 많이 하고 싶다”라고 전했다.

연극 ‘스캔들’은 2012년 국내 초연 이후 최단기간 1,000회 돌파하고 객석 점유율 98%, 관객 평점 9.4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번 공연은 2018년 봄을 맞아 재정비를 통해 업그레이드되어 관객을 맞이한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탤런트 김승현 외에도 이재욱, 정수라, 안상훈, 최환이, 이채원, 최어진, 한소라, 이은우, 구민정, 장지희, 김채원, 강병준, 이하린, 박소민 등 대학로 인기 배우들이 무대에 오른다.

연극 ‘스캔들’은 5월 4일부터 9월 28일까지 대학로 원패스 아트홀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원패스엔터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