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8.8 토 17:41
상단여백
HOME 라이프
경남 대표 봄축제!…함안군 ‘제29회 아라제’ 개최4월 22일 함안공설운동장 ‧ 연꽃테마파크 개막

함안군이 4월 22일부터 4월 24일까지 함안공설운동장과 연꽃테마파크에서 ‘2016 군민의 날‧제29회 아라제’(이하 ‘제29회 아라제)를 개최한다.

아라제는 함안군의 대표 봄축제로 고대국가인 아라가야의 역사와 문화를 계승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함안군은 함안 말이산 고분군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위해 아라제 개최를 비롯해 다각도의 노력을 기하고 있다. 

함안군은 아라제를 통해 아라가야의 문화를 전달하기 위해 지난해 ‘역사문화탐방’, ‘아라가야 민속마을 재현’, ‘철기문화 체험’ 등 다양한 역시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또한, ‘함안아라제 제등행렬’과 ‘낙화놀이 시연’ 등 아라가야의 문화를 알리기 위한 볼거리 프로그램을 준비하기도 했다. 

함안 아라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낙화놀이 시연’은 함안 지역의 고유 민속 불꽃놀이다. ‘낙화놀이’는 연등과 연등 사이에 숯가루로 만든 낙화에 불을 붙이는 방식이다. 마치 불꽃이 물위에서 꽃가루처럼 날리는 모습은 장관을 이룬다. ‘낙화놀이 시연’은 일제강점기 당시 민족정기말살정책으로 중단되었다 1985년 복원됐다.

올해로 29회를 맞이한 이번 아라제는 ‘낙화놀이 시연’을 비롯해 ‘낙화연 날리기’, ‘유네스코 세계무형유산축제’, ‘함안처녀뱃사공 전국가요제’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함안처녀뱃사공 전국가요제’에는 가수 이택림이 사회자를 맡았다. 초청가수로는 엠크라운(M.crown), 송대관, 김연자, 박진도, 우연이가 축제에 방문할 예정이다. 

한편, 함안 아라제는 매년 함안수박축제와 동시에 열리고 있다. 함안수박축제는 함안의 대표 농산물인 수박의 우수성과 새로움 품종을 알리기 위한 행사다. 이번 함안수박축제는 수박을 이용한 다양한 경연프로그램과 무료 시식 행사가 진행된다.

함안 아라가야의 찬란한 문화를 계승하기 위한 ‘제29회 아라제’는 4월 22일부터 4월 24일까지 총 3일간 함안공설운동장과 연꽃테마파크에서 개최된다. ‘제23회 함안수박축제’는 함안공설운동장 옆, 함안문화예술회관 잔디광장에서 펼쳐진다. 

사진출처_함안군청

최태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