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9.26 화 15:30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윤상현, 일본서 정규 1집 앨범 ‘Precious Days' 발매아티스트북, 음반 발매 등 본격적인 일본 활동으로 한류스타 입증

배우 윤상현이 지난 1월 25일 일본 출판사 Sony Magazines에서 출판된 아티스트북 ‘소문래복(笑門來福)’에 이어 2월 16일 정규 1집 앨범 ‘Precious Days’를 발매, 최고의 한류 스타임을 입증하고 있다.

윤상현은 드라마를 통해 ‘네버엔딩 스토리’, ‘바라본다’, ‘눈물자리’ 등을 불러 국내 팬들의 귀를 사로잡은 바 있다. 작년 초에는 일본에서 싱글앨범 ‘사이고노 아메’를 발매, 데뷔 첫 날 오리콘 차트 11위를 차지하는 등 두 번의 싱글앨범 발표로 큰 인기를 얻어 이미 가수로써 자리매김한 상태다.

이번 정규 1집 앨범에는 음반과 함께 스페셜 포토북이 수록돼 있다. 포토북에는 지금까지 공개되지 않았던 윤상현만의 특별한 사진들이 공개, 국내는 물론 일본 언론매체로부터 주목 받고 있다.

윤상현은 앨범 발매에 맞춰 2월 19일 오사카, 20~21일 도쿄에서 쇼케이스와 하이터치, 악수회를 진행한다. 이어 25일 도쿄, 27일 오사카에서 음반 발매를 기념한 미니 라이브 및 팬미팅을 열어 앨범 수록곡을 선보이며 팬들과 진솔한 대화를 나눈다.

또한 아티스트북 ‘소문래복(笑門來福)’ 구입자 중 추첨을 통해 100명을 선정go 2월 21일 Sony Noizaka에서 사인회도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현재 윤상현은 일본 활동, CF 촬영과 더불어 영화 시나리오를 검토하며 차기작물색 중에 있다.

 

뉴스테이지 이영경 기자 newstage@hanmail.net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