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0.4 화 16:14
상단여백
HOME 컬쳐 축제
국립극장, 한여름 밤의 야외축제 ‘여우야(夜)’ 개최7월 16일(토) 오후 4시부터 문화광장서 열려

국립극장은 오는 7월 16일(토) 여름 야외축제 ‘여우야(夜)’를 해오름극장 앞 문화광장에서 개최한다. 

‘여우야(夜)’는 여우락과 밤(夜)의 합성어로 2013년 이후 9년 만에 재개한 ‘2022 여우락 페스티벌’의 야외 공연과 연계한 축제 프로그램이다. 늦은 밤 예정된 공연을 기다리는 관객이 더욱 다채롭고 여유로운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기획됐다.

‘여우야(夜)’는 한여름 밤 광장을 수놓는 ‘서머 나이트 마켓(Summer Night Market)’ 콘셉트로 문화공간 크리에이터 그룹 ‘프로젝트 스테이’와 협업해 40여 업체가 참여할 예정이다. 오후 4시부터 9시 30분까지 간단한 식음료와 함께 다양한 수공예 작품과 어린이 및 반려동물 제품 등을 구매할 수 있다. 앉아서 쉴 수 있는 쉼터 공간도 마련해 여유롭게 축제를 만끽할 수 있다.

오후 8시부터는 월드뮤직그룹 공명과 일렉트로닉 록 밴드 이디오테잎(IDIOTA PE)의 ‘공테잎: 안티노드(공TAPE: Antinode)’ 공연이 스탠딩으로 펼쳐진다. 지난해 ‘여우락 페스티벌’ 폐막작으로 “빈틈없는 폭발적 에너지”, “넘쳐흐르는 ‘소리의 향연’을 만끽했다” 등 많은 호평을 남겼다. 

90여 분간 보컬 없이 오롯이 연주만으로 진행되는 이 공연은 전자음악의 정교한 사운드와 우리 음악의 강렬한 울림이 더해져 실내 무대와는 또 다른 신선한 해방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여우야(夜)’는 별도의 신청 없이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으며 공연 관람료는 무료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극장 홈페이지(www.ntok.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료 제공_국립극장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