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3.28 토 14:04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브로드웨이의 새로운 뮤지컬 코메디의 기적, 뮤지컬 ‘헤어스프레이’

 

오는 11월 16일부터 2월 17일까지 충무아트홀 대극장에서 브로드웨이의 새로운 뮤지컬 코메디의 기적이라 불리는 뮤지컬 ‘헤어스프레이’가 펼쳐진다. 2002년 6월 시애틀 5th 애비뉴 에서 처음 소개된 이 작품은 엄청난 환호를 받으며 브로드웨이에 입성했다. 이 환상적으로 재미있는 뮤지컬 ‘헤어스프레이’는 2002년 8월에 브로드웨이에서 초연한 이후 모든 평단의 호평을 휩쓸고 2003년 토니상에서 ‘최고의 뮤지컬상’을 포함해 8개 부문을 거머쥐었다. 지금까지도 브로드웨이는 1960대의 볼티모어의 웃음과 로맨스로 가득 찬 이 히트작에 모든 시선이 쏠려있고, 너무도 매력적인 경쾌하고 아름다운 선율의 노래로 채워진 음악잔치에 기립박수를 보내고 있다고 한다.

존 워터스의 1988년 동명의 영화를 브로드웨이 뮤지컬로 각색한 작품
작품의 배경은 1962년, 미국의 동부도시 볼티모어.
주인공 트레이시는 매우 뚱뚱하지만 최신유행의 춤과 패션에 열광하는 틴에이져. 그녀는 지역 방송 티비 댄스 프로그램 “콜니 콜린스 쇼”에 출연하게 되고 십대들의 유명인사로 떠오른다. 그러나 이 거대한 몸매의 소유자는 곧 그 프로그램의 공주이자 유일했던 우승후보의 시기와 질투, 그리고 음모에 휘말리게 되며 미남자 링크 랄킨을 사이에 두고 연적으로 발전한다. 과연 용감한 트레이시는 링크의 맘을 사로잡고, 티비쇼뿐 아니라 60년대 미국의 최대 화두였던 인종 차별을 타파해 낼 수 있을까?

1960년대 초반을 배경으로 젊은이들의 유행과 열정을 담은 뮤지컬 <헤어스프레이>는 톡톡튀는 젊은이들의 경쾌한 생활과 꿈을 왁자지껄하고 화려한 코메디로 우리에게 선보인다. 그러나 그 코메디가 단순한 웃김을 넘어서며 관객들에게 더 큰 만족을 주는 이유는 <헤어스프레이>안에는 당시 사회에 만연된 문제였던 노동자문제, 인종차별 등의 뮤지컬의 소재로서는 다소 부담스러운 사회적 이슈들까지 너무나도 자연스럽고 유쾌한 방법으로 포용하고 있는 것이다.

인간승리의 감동적인 드라마
얼마전 유행한 한국드라마에는 금순이 삼순이 같은 촌스러운 이름의 보잘것없는 주인공들이 있었다.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을것만 같은 평범한 외모와 환경을 가진 이들이 좌충우돌 자신의 꿈을 이뤄가는 모습을 담은 이 드라마들은 시청자들에게 대리만족과 친근감을 주며 큰 사랑을 받았다.
<헤어스프레이>에도 뚱뚱한 외모의 콤플렉스를 꿈을 이루려는 열정과 의지로서 자신만의 개성으로 탈바꿈시키는 강인한 주인공이 있다. 이 주인공이 반짝반짝 빛나는 눈방울과 어리지만 정의롭고 합리적인 생각들을 가지고 자신은 물론 사회까지 변화시키는 인간승리의 드라마는, 관객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할 것이다.


복고풍의 화려한 의상과 신나는 댄스의 향연
뮤지컬 <헤어스프레이>에는 젊은이들의 반항과 열정에서 탄생한 문화적 가치가 고스란히 살아숨쉰다. 비비드 컬러와 캔디컬러, 멋스러운 모즈룩과 팝아트에서 탄생한 물방울무늬, 파란 아이세도와 빨간입술은 희망이 넘치던 60년대의 젊은이들의 초상을 그대로 보여주며 토니상 의상상을 수상하기에 이른다.
또, 밝고 경쾌한 뮤직넘버에 맞춰진 남녀가 짝을 이뤄 보여주는 흥겨운 스윙댄스등 작품 전반에 걸쳐 보여지는 신나는 댄스의 향연은 현재 한국에서 유행하고 있는 그룹 댄스와 클럽문화, 라운지 문화의 기본이 되는 것이었다.

작품 전반을 아우르는 따뜻한 코메디와 경쾌한 분위기
이 밝고 신나는 댄스경연대회를 주제로 하는 이 작품에는 독특한 개성을 가진 인물들이 보여주는 박장대소할 코메디라인이 살아숨쉰다.
특히 주인공 트레이시는 뚱뚱한 외모와 함께 귀여운 몸짓과 사랑스러움으로, 트레이시의 엄마는 특이하게도 여장을 한 남자배우가 천연덕스럽게 연기함으로써 관객들에게 가장 큰 웃음을 선사한다. 그리고 좌충우돌 드라마속에서 벌어지는 갈등과 화해, 사랑의 속삭임, 질투의 음모 속에서 각 씬마다 복병처럼 숨어있는 요절복통할 웃음코드는 해피엔딩의 경쾌한 뮤지컬을 좋아하는 한국관객들의 정서에 크게 부합할 수 있을 것이다.

■ 개요
공연명 : 뮤지컬 헤어스프레이
일자 : 2007년 11월 16일 ~ 2008년 2월 17일
공연시간 : 평일 8시, 토,일,공휴일 3시 7시30분
장소 : 충무아트홀 대극장
티켓가격:R석 80,000원 / S석 60,000원 / A석 40,000원
캐스팅: 애드나-정준하,김명국, 트레이시-방진의,왕브리타, 링크-김호영, 엠버-고명석,김민주, 씨위드–오승준, 페니-김자경, 윌버–이인철, 모터마우스–신영숙, 코니콜린스 – 이계창
제작: 신시뮤지컬컴퍼니
주최: 충무아트홀


newstage@hanmail.net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