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3.8 월 18:23
상단여백
HOME 뮤지컬
개막 D-7, 뮤지컬 ‘검은 사제들’ 연습 현장 공개!2월 25일부터 5월 30일까지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
뮤지컬 <검은 사제들> 연습실 현장 스케치 (이미지 제공: 알앤디웍스)

오는 2월 25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검은 사제들’(제작:알앤디웍스)이 첫 공연까지 단 일주일만을 남겨두고 작품의 다채로운 분위기를 엿볼 수 있는 연습실 스케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우들은 계속해서 이어지는 연습에도 불구하고 흐트러짐 없이 자신의 역할에 몰입하며 실제 무대를 방불케 하는 모습으로 뮤지컬 ‘검은 사제들’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모든 배우와 스태프들은 많은 기대에 걸맞은 최고의 공연을 선보이기 위해 마지막 연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선택받은 12번째 보조사제 ‘최부제’ 역의 김경수, 김찬호, 조형균, 장지후 배우는 경건하면서도 긴장감 넘치는 모습으로 시선을 끈다. 다양한 감정선으로 복합적인 인물의 심리를 탁월하게 표현해낸 네 배우는 4인 4색의 ‘최부제’를 예고하며 작품을 기대케 했다.

이어 굳은 의지로 모두가 반대하는 구마 예식을 이끄는 ‘김신부’역의 이건명, 송용진, 박유덕 배우는 세밀한 감정 표현으로 단단하면서도 때로는 나약한 인간의 입체적인 면모를 완벽하게 표현해냈다. 마귀에 씌인 부마자 ‘이영신’역의 박가은, 김수진, 장민제 배우는 뛰어난 무대 장악력으로 현장에 있던 모든 배우와 스태프의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뮤지컬 <검은 사제들> 연습실 현장 스케치 (이미지 제공: 알앤디웍스)

특히나 작품의 클라이맥스라 할 수 있는 ‘구마예식’ 장면은 어떠한 조명이나 무대 효과 없이 장면의 에너지를 완벽하게 표현해 모든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뿐만 아니라 총장신부는 물론 제천법사 등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며 공연에 완성도를 더하는 ‘총장신부’역의 지혜근 배우와 환상의 호흡으로 작품에 분위기를 더하는 앙상블 심건우, 김정민, 이동희, 이지연 배우들의 연기도 눈여겨볼 만하다.

긴장감 넘치는 구마예식은 물론, 인간의 고뇌와 믿음까지 다양한 인간의 감정을 담아낸 뮤지컬 ‘검은 사제들’은 다양한 장르의 넘버와 입체적인 캐릭터 묘사로 관객들에게 감동과 전율을 선사할 예정이다. 2월 25일부터 5월 30일까지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한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