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6 월 18:18
상단여백
HOME 연극
연극 ‘에쿠우스’ 2년 만에 재공연, 캐스팅 공개3월 1일 대학로 TOM1관에서 개막

연극 ‘에쿠우스’가 2년 만의 재공연 소식과 캐스팅을 공개했다.

연극 ‘에쿠우스’는 실화를 바탕으로 당대 최고의 극작가 피터 쉐퍼의 대표작이다. 에쿠우스(Equus)는 말(馬)이라는 뜻의 라틴어다. 작품은 여섯 마리의 말의 눈을 찔러 법정에 선 17세 소년 알런과 정신과 의사 다이사트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공연은 1975년 초연 이래 배우 강태기, 송승환, 최재성, 최민식, 조재현, 류덕환 등을 탄생시켰다.

연극 ‘에쿠우스’는 긴장감이 감도는 탄탄한 전개와 신, 인간, 섹스에 대한 고민 그리고 인간의 잠재된 욕망을 그린 치밀한 구성으로 한국 초연 43주년에 접어드는 명작이다. 2014년부터 ‘에쿠우스’의 연출을 맡아온 극단 실험극장 이한승 대표가 다시 한번 공연을 진두지휘한다.

​출연진은 배우 장두이가 정신과 의사 다이사트 역으로 캐스팅됐다. 이와 함께 배우 안석환이 2014년과 2015년에 이어 다이사트 역으로 무대에 오른다. 광기 어린 소년 알런 역에는 배우 전박찬과 오승훈, 정휘가 트리플 캐스팅 됐다. ​이와 함께 1975년부터 공동 제작을 진행해온 극단 실험극장의 단원인 차유경, 유정기, 서광일, 이양숙, 김예림, 김효숙, 이서림이 출연한다.

연극 ‘에쿠우스’는 1월 23일 오후 2시 인터파크 티켓에서 1차 티켓 오픈을 진행한다. 공연은 오는 3월 1일 대학로 TOM1관에서 개막한다.


사진제공_(주)수현재컴퍼니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