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7.16 목 15:24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미디어 아트 ‘클림트 인사이드’ 4월까지 이어간다4월 18일까지 성수동 문화복합공간 S-FACTORY

미디어 아트 ‘클림트 인사이드’가 4월 18일까지 전시를 연장한다.


미디어 아트 ‘클림트 인사이드’는 미디어 아트 그룹 ‘미디어앤아트’의 다섯 번째 프로젝트로  클림트의 작품을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했다.


‘클림트 인사이드’에서는 황금 색채의 거장 구스타프 클림트의 삶과 작품을 엿볼 수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클림트의 빈 분리파 결성부터 황금시대 개척까지 260여 점의 작품을 6개의 세션을 통해 소개한다. 또한, 클림트의 다채로운 색감을 만나 볼 수 있는 쉘터 체험존, VR(가상현실)체험존, 명화합성 체험존 등을 경험할 수 있다.


이번 전시는 ‘End of Century: 합스부르크의 황혼’, ‘Ver Sacrum:'시대에는 그 시대의 예술을, 예술에는 자유를’, ‘Women: 순수와 퇴폐의 공존’, ‘Stoclet Frieze: 생명의 나무’, ‘Later Colors: 고요한 사색, 새로운 색채’, ‘Kiss: 전 세계인의 환상이 된 한 장의 그림’으로 구성됐다. ‘클림트 인사이드’는 전시공간을 따라 클림트의 삶의 여정을 엿볼 수 있게 구성되어 있다.


미디어 아트 ‘클림트 인사이드’ 4월 18일까지 성수동 문화복합공간 S-FACTORY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사진제공_해쉬컴퍼니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