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7.22 월 23:52
상단여백
HOME 컬쳐 공연장
함안문화예술회관 연극‘취미의 방’ 공연5월 30일 오후 3시, 7시 2회 공연

함안문화예술회관이 5월 30일 연극 ‘취미의 방’을 공연한다.

연극 ‘취미의 방’은 지난해 11월 대학로에서 초연해 올해 초 성공리에 막을 내렸다. 초연 당시 작품은 기발한 발상과 독특한 전개로 펼쳐지는 미스터리 추리 코미디로 관객에게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연극 ‘최미의 방’은 연극 ‘키사라기 미키짱’의 작가 ‘코사와 료타’의 최신작이다. ‘코사와 료타’는 코믹하면서도 스릴감이 넘치는 탄탄한 구성의 각본으로 일본과 한국에서 모두 사랑받고 있다.

남부러울 것 없는 지위를 가진 네 명의 남자는 타인의 눈치를 보지 않고 마음껏 독특한 취미생활을 즐기기 위해 비밀 공간 ‘취미의 방’을 만든다. 이들의 취미는 특이 재료로 요리하기, 건담 프라모델 만들기, 고서 수집, 취미 찾기 등이다. 어느 날 경찰이 2주째 나타나고 있지 않은 ‘기노시타’라는 또 다른 멤버를 수소문하며 찾아온다. 이들은 수사과정에서 자신들이 2년 전 살인 사건의 중심에 놓여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네 명의 남자는 각자의 결백을 주장하고, 그 과정에서 포복절도의 웃음이 터져 나온다.

이번 공연은 개그맨 출신의 연기자 김진수가 아마노 역을 연기한다. 아마노는 ‘캥거루 덮밥’, ‘악어 국’ 등 특이한 식재료로 요리를 하는 취미를 사긴 내과 의사다. 카네다 역은 최진석이 함께한다. 카네다는 정신과 의사로 가장 이성적이며 점잖지만, ‘건담’ 하나에 울고 웃는 캐릭터다. 고서를 수집하는 미즈사와 역은 개그맨 출신 연기자 김늘메가 함께한다. 취미를 찾는 것이 취미인 도이 역으로는 대학로의 젊은 피 안재영이, 경찰관 미카 역에는 대학로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박민정이 출연한다.

정지혜 기자 newstage@hanmail.net
사진_함안문화예술회관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