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2.26 월 15:59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로기수’ 연습현장 공개…“포로 소년의 꿈이 담긴 탭댄스!”3월 12일부터 5월 12일까지 DCF대명문화공장 1관 비발디파크홀

뮤지컬 ‘로기수’가 2월 23일 연습현장을 공개했다.

작품은 1952년 거제포로수용소를 배경으로 한다. 공산포로 소년 ‘로기수’가 수용소에서 난생처음 접한 ‘탭댄스’를 통해 자신의 꿈을 향해 나아가는 과정을 담는다. 이번 연습현장 공개는 공연 개막을 약 2주가량 앞두고 진행됐다.

‘로기수’ 역은 전문 탭퍼들에 못지않은 탭댄스를 무대 위에서 선보여야 한다. ‘로기수’ 역을 맡은 배우 김대현, 윤나무, 유일은 현장에서 공연 시작 4개월 전부터 차근차근 익힌 탭댄스 실력을 선보였다.

이들 옆으로는 흑인 장교 ‘프랜’ 역의 임춘길, 장대웅이 탭댄스로 몸을 풀며 실력을 과시했다. 두 배우가 강렬한 솔로 탭댄스를 선보일 때는 연습실에 정적이 흐르기도 했다.

‘로기수’의 형이자 전장의 악마로 불리는 ‘로기진’ 역을 맡은 김종구, 홍우진 배우는 냉철하고 차가운 카리스마를 내뿜었다. 이들은 탭댄스에 빠진 동생과의 갈등을 겪는 장면을 연기하며 보는 이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민복심’ 역의 배우 임강희, 이지숙은 ‘로기수’ 역의 배우들과 풋풋한 러브라인을 그렸다. 두 배우는 맑은 목소리로 극의 분위기를 화사하게 만들며 연습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배철식’ 역은 76막사의 재간꾼이자 수용소 내 정보통이다. ‘배철식’ 역을 맡은 오의식, 정순원, 이우종 배우는 보급 창고를 드나들며 미제 초콜릿, 맥주 등을 찬양하고 ‘로기수’의 친구로서 익살스런 연기를 선보이며 웃음을 터트리게 했다.

양경원, 김민건 배우는 포로 댄스단 중 가장 뛰어난 춤 실력을 선보여야 하는 ‘이화룡’ 역을 연기해야 하는 만큼 더욱 구슬땀을 흘렸다. 또한, 공연 기간 내 원캐스트로 활약할 ‘황구판’ 역의 김성수, ‘장개순’ 역의 김지혜, ‘돗드’ 역의 권동호 배우는 자신이 맡은 역 외에도 반공포로들, 공산포로들, 댄서들 등 각 장면에 맞춰 일인다역을 소화해냈다.

뮤지컬 ‘로기수’는 김태형 연출과 변희석 감독이 함께한다. 작품은 3월 12일부터 5월 12일까지 DCF대명문화공장 1관 비발디파크홀에서 초연 개막한다.

 

 

정지혜 기자 newstage@hanmail.net
사진_(주)아이엠컬쳐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