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7.22 월 23:52
상단여백
HOME 컬쳐
인천시립교향악단 기획연주회 '2024 가족음악회'우리 가족 함께 “Shall We Dance?”

인천시립교향악단(예술감독 이병욱)이 마련한 '2024 가족음악회'가 5월 3일 금요일 아트센터인천 콘서트홀에서 펼쳐진다.

인천시립교향악단 부지휘자 정한결이 지휘하는 이번 연주회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개최된다.

첫 곡으로 헝가리 작곡가 레하르의 대표적인 왈츠인 '금과 은 왈츠'가 연주된다. 레하르가 도나우강 기슭의 보병연대 악장으로 있을 때, 어느 후작 부인의 요청으로 작곡한 곡으로 햇빛에 빛나는 금과 은의 아름다운 파문을 그린 경쾌하고 서정적인 왈츠이다.

뒤이어 연주되는 리스트 '죽음의 무도'는 그가 이탈리아 여행 중 피사의 사원에 있는 올카냐의 벽화 ‘죽음의 승리’에서 영감을 받아 작곡한 곡이다. 리스트 위트레흐트 국제 콩쿠르에서 준우승 및 관객상을 수상하여 ‘리스트 스페셜리스트’로 불리는 피아니스트 박연민의 연주로 감상할 수 있다.

2부에서는 다양한 춤곡들의 향연이 펼쳐진다. 드보르자크 '체코 모음곡' 중 ‘폴카’, 5/4박자의 러시아 민요풍의 곡으로 오묘한 왈츠 느낌을 자아내는 차이코프스키 교향곡 6번 '비창' 2악장을 연이어 연주한다. 헝가리의 동북부에 있는 도시 갈란타의 민요와 그 지방에 사는 집시의 음악을 바탕으로 작곡된 코다이의 “갈란타 무곡”이 연주회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OBS 아나운서 최지해가 곡에 대한 해설을 쉽게 풀어주어 이해를 높일 예정이다. 공연장 로비에 포토존도 설치돼있다.

인천시립교향악단은 “화창한 봄날, 경쾌한 춤곡에 맞추어 인천시향과 함께 춤추기를 청한다.”고 말했다.

인천시립교향악단의 '2024 가족음악회'는 전석 1만원이다. 티켓은 문화예술회관, 인터파크, 엔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사진 제공_인천문화예술회관

뉴스테이지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