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2.2 금 15:48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인상파에서 팝아트까지 판화로의 여행, ‘세계미술거장전’

 

세종문화회관 창립 30주년을 기념하여 근, 현대 세계 미술 거장들의 판화작품이 한자리에 모였다. 6월 27일부터 8월 31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본관에서 인상파에서 팝아트까지 각 시대의 대표적인 판화 작품이 모인 ‘세계미술거장전’이 열린다.

 

‘세계미술거장전’은 19세기 미술가 에두아르 마네부터 20세기 근대미술의 앙리 마티스, 파블로 피카소, 20세기 현대미술의 앤디워홀과 로이 리히텐슈타인의 작품을 시대적으로 살펴 볼 수 있는 자리이다. 이번 전시에는 거장 58명의 판화 작품 140점이 선보이며, 그 외에도 세계 미술사 속에 등장하는 다양한 미술 사조의 형식적 다양성을 학습할 수 있는 여러 가지 행사가 마련되어 있다.

 

관객들은‘세계미술거장전’에서 2차원적 평면에 대한 3차원적인 표현의 변화과정이 어떻게 각 사조의 선구자들의 작품 속에 반영되었는지 확인해 볼 수 있으며, 이 전시를 통해 근대에서 현대에 이르는 미술 전개과정을 한 눈에 훑어볼 수 있다.

 

또한 7월 1일 ‘판화와 컬렉션’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스페인 판화 수집가 훼르난도 디에즈 박사의 초정 강연과 7월 25일 ‘판화 컬렉션 보는 법에서 수집까지’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김구림 작가의 세미나 등도 눈여겨 볼 만하다.

연분홍 기자 newstage@hanmail.net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