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31 화 13:47
상단여백
HOME 컬쳐 축제
제 1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 폐막작 확정 (개막작 ‘집결호’, 폐막작 ‘에반게리온 신극장판: 서(序)’

 

오는 10월 4일부터 12일까지 부산 남포동과 해운대에서 펼쳐지는 제 12회 부산국제영화제의 개막작과 폐막작이 확정되었다. 개막작은 펑 샤오강(FENG Xiaogang)의 <집결호 Assembly>(중국), 폐막작은 안노 히데아키(Hideaki ANNO)/마사유키(Masayuki)/츠루마키 가츠야(Kazuya TSURUMAKI)의 애니메이션 <에반게리온 신극장판: 서(序) Evangelion 1.0: You Are (Not) Alone>(일본) 이다.

개막작 <집결호 Assembly>는 <야연>, <천하무적>, <일성탄식> 등으로 중국에서 최고의 인기감독으로 인정받고 있는 펑 샤오강의 신작으로,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월드 프리미어로 상영된다. 중국의 화이브라더스(Huayi Brothers Media & Co. Ltd.,)와 한국의 MK 픽처스가 공동 제작한 이 작품은 실종자로 처리된 동료들의 명예를 회복해 주기 위해 일생을 바치는 한 병사의 이야기를 그린 전쟁 휴먼드라마이다. 특히, <태극기 휘날리며>의 특수효과팀이 전쟁씬을 맡아 최상의 장면을 만들어 냈다.



폐막작인 <에반게리온 신극장판: 서(序)>는 1995년 TV 애니메이션으로 시작해 열혈 마니아 층을 형성하며 지금까지도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는 <신세기 에반게리온>의 새로운 극장판이다. 당시의 인기를 바탕으로 1997년 개봉된 극장판 애니메이션이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기는 했지만, 모호한 결말 때문에 논란을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그로부터 10년이 지난 2007년, 새로운 해석과 새로운 결말로 다시 태어난 <에반게리온 신극장판: 서(序)>는 안노 히데아키가 기획한 신극장판 3부작 중, 첫 번째 작품이다. <에반게리온 신극장판: 서(序)>는 2007년 9월 1일 일본 국내 개봉에 이어, 2007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인터내셔널 프리미어로 소개된다.




김고운기자 newstage@hanmail.net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