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9 수 13:25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은 창작 뮤지컬! 뮤지컬 '시데레우스'7월 24일(수) 플러스씨어터 개막 확정!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 '시데레우스'가 7월 24일 플러스씨어터에서 네 번째 시즌 개막을 알리며, 캐스트 라인업을 공개했다.

뮤지컬 '시데레우스'는 2017년 '아르코-한예종 뮤지컬창작아카데미 독회'에서 처음 선보인 후, 같은 해 충무아트센터 스토리 작가 데뷔 프로그램 ‘블랙앤블루 시즌 4’에서 리딩 공연을 진헹했다.

작품은 17세기 천문학자 갈릴레오와 케플러가 서로 편지를 주고받았다는 상상에서 출발한다. 역사 속 실존 인물과 실제 사건들에 작가의 상상력을 더해 재구성했다. 갈릴레오와 케플러가 당시 금기 시 되었던 지동설 연구를 시작하며 별과 우주의 진실을 찾아가는 여정을 그린다. ‘진실을 마주해야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는 극의 주제는 현시대를 살아가는 관객들에게도 같은 고민을 전한다.

공연장을 가득 채우는 우주 풍경 또한 이 작품의 묘미다. ‘별이 전하는 소식, 별의 전령’이라는 뜻의 갈릴레오가 저술한 ‘시데레우스 눈치우스’라는 책에 담겨있는 뜻처럼 신비롭고 환상적인 분위기의 무대와 객석 위에도 펼쳐지는 반짝이는 조명들로 공연장 전체를 하나의 우주처럼 만들어 실제로 우주 속에 들어와 있는 듯한 느낌을 선사했다. 이러한 무대 미술은 그들이 마주한 별과 우주의 진실을 드러내고자 한다.

'갈릴레오'역은 유명한 천문학자이자 수학자로 낯선 수학자의 편지를 받고 위험한 연구를 시작하게 된다. 이 역에는 배우 이창용, 안재영, 김지철이 출연한다.

'케플러'역은 독일 출신의 젊은 수학자로 갈릴레오에게 연구를 제안한다. 이 역은 기세중, 정휘, 윤석호가 나눠 맡는다.

'마리아'역은 갈릴레오의 딸이자 수녀로 강인함을 지닌다. 이역에는 유낙원과 박슬기가 더블 캐스팅되었다.

뮤지컬 '시데레우스'는 7월 24일부터 10월 13일까지 플러스씨어터 공연된다. 오는 13일(금) 1차 티켓 오픈을 진행할 예정이다. 티켓은 인터파크와 예스24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사진 제공_랑

뉴스테이지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