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7.22 월 23:52
상단여백
HOME 뮤지컬
아시안 '단독' 리드 프로듀서로 브로드웨이에 선보인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프리뷰 10회차 전석 매진, ‘100만불 클럽’ 입성 등

100년 넘는 브로드웨이 역사상 한국인이자 아시안 최초로 브로드웨이에서 ‘단독’ 리드 프로듀서로 참여한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The Great Gatsby)'가 토니어워즈(Tony Awards)를 포함 미국 씨어터 어워즈에 다수 노미네이트 되었다.

제77회 토니어워즈(Tony Awards) ‘뮤지컬 베스트 의상디자인’ 부문에는 의상디자이너 린다 조(Linda Cho)가 이름을 올렸다. 제68회 드라마 데스크 어워드(Drama Desk Award)에서는 무대 및 영상 디자이너 폴 테이트 드푸 III(Paul Tate Depoo III)가 ‘아웃스탠딩 세트 디자인’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다. 또한, 제73회 외부 비평가 협회 상(Outer Critics Circle Awards)에서는 ‘아웃스탠딩 뉴 브로드웨이 뮤지컬’ 부문을 비롯해 무대디자인, 영상디자인, 의상디자인 등 4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다. 신춘수 프로듀서는 “의상디자이너 린다 조의 토니어워즈 노미네이트를 비롯해 미국 씨어터 어워즈에서 무대, 영상, 의상 등이 노미네이트 되어 기쁘다. 심혈을 기울인만큼 더 많은 부문에서 노미네이트 되지 못한 점은 조금 아쉽지만, 관객에게 사랑받는 공연으로 기억되고 싶다"는 소감을 전했다.

지난 4월 25일(목)에는 브로드웨이 씨어터(Broadway Theatre)에서 브로드웨이 공식 오프닝 나잇을 마쳤다.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The Great Gatsby)'는 미국을 대표하는 고전 소설로 손꼽히는 F. 스콧 피츠제럴드의 원작 소설을 새롭게 각색한 작품이다. 광란의 1920년대 시대상을 투영한 다채로운 캐릭터를 통해 인간의 꿈과 사랑, 욕망이 가득한 이야기를 그린다. 원작 속 서술자 역을 했던 ‘닉 캐러웨이’의 관점은 물론, ‘데이지 뷰캐넌’, ‘조던 베이커’, ‘톰 뷰캐넌’ 등 다양한 등장인물의 관점에서 ‘제이 개츠비’의 이야기를 풀어냄으로써 차별화 전략을 꾀했다.

“문학성을 기반으로 오랫동안 관객들에게 사랑받는 작품을 만들고 싶었다”는 신춘수 프로듀서는 “원작 소설 '위대한 개츠비'는 꿈과 희망, 좌절이 얽힌 삶의 복잡성을 예술적으로 형상화한 작품이다. ‘제이 개츠비’라는 특별한 주인공을 비롯해 강렬한 캐릭터들이 매력적이다, 팬데믹과 전쟁을 겪고 모든 것이 빠르게 변화했던 1920년대는 지금의 시대와 일맥상통하는 부분이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브로드웨이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The Great Gatsby)'는 브로드웨이 씨어터(Broadway Theatre)에서 오픈런으로 공연을 이어간다.

사진 제공_오픈리뷰

뉴스테이지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