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1.28 화 13:37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뮤지컬 ‘마리퀴리’ 일본 주연 ‘마나키 레이카’, 요미우리 연극대상 상반기 여배우 BEST 5 선정올해 3, 4월에 도쿄, 오사카에서 공연 후 재연 확정
뮤지컬 <마리 퀴리>_도쿄 텐노즈 은하극장_공연 사진(제공=Amuse Entertainment INC)

한국 뮤지컬 <마리퀴리>의 일본 라이선스 초연 (제작: 아뮤즈)에서 ‘마리퀴리’역을 맡은 마나키 레이카(愛希れいか)가 제31회 요미우리 연극대상에서 ‘상반기 여배우 BEST 5’에 선정되었다.

올해 3월 도쿄서 초연된 일본 라이선스 공연에 옥주현, 김소향 등 한국 오리지널 배우들이 응원차 일본을 방문해 현지 배우들과 함께 무대인사를 가져 화제가 되었다.
 
지난 3, 4월에 각각 도쿄, 오사카에서 성황리에 막을 내렸고, 현지 관객들과 평단의 호평을 받아 이후 재연을 확정지었다.

<마리퀴리>는 폴란드 여성 과학자 마리 퀴리의 삶을 다룬 한국 창작 뮤지컬이다. 국내에서는 2년 전 열린 제5회 한국뮤지컬어워즈에서 대상과 연출상, 극본상, 음악상, 프로듀서상 등 5관왕을 휩쓴바 있다.

<마리퀴리>는 오는 11월 24일, 대학로 홍익대 대학로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국내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