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1.28 화 13:37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2023 청년예술가 창작지원 공모’ 접수4월 17일(월)~5월 3일(수) 만 19세 이상 만 39세 이하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김삼진)이 전통 분야 청년예술가들의 창작 활동을 지원하는 ‘2023 청년예술가 창작지원’ 공모를 진행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전통공연예술인을 위한 창작공간 ‘전통공연창작마루’가 연습실, 공연장, 강의실, 콘텐츠 제작실 등 공간 인프라를 바탕으로 예술인 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청년예술가 창작지원’ 사업은 전통예술 분야 청년예술가의 창작활동 기반을 마련하고 실험적인 창작품을 발굴하기 위해 기획됐으며, 지난 공모를 통해 선정된 청년예술가들은 창작활동비와 결과 발표 공연 등을 지원받아 수제천 반주에 부르는 서도좌창 초한가, 현대 무용의 일부분이 된 피리 연주, 환희와 신명으로 승화된 살풀이춤 등을 발표했다.

올해 청년예술가 창작지원 대상은 만 19세 이상 만 39세 이하 전통예술 분야 청년예술가들이며, 창의성 및 발전 가능성 등을 중점으로 평가해 선정한다. 공모를 통해 선정된 8팀의 청년예술가는 활동을 증명하는 절차를 거쳐 5개월간 월 1회의 창작활동 지원금을 받고, 창작활동 결과 발표회 준비를 위한 1회의 발표 준비금을 받게 된다. 또 이후 발표회 영상 제작을 지원받아 앞으로 창작활동을 홍보하는 자료로 사용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K-컬처’의 뿌리이자 원동력인 국악 분야의 청년예술가들에게 안정적인 창작기회를 제공해 지속 가능한 예술 활동이 가능하도록 지원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김삼진 이사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공연예술 시장에서 청년예술가들이 자유롭게 실험정신을 선보일 수 있도록 지원해 차별화된 행보의 초석이 되게 하겠다”고 말했다.

청년예술가의 실험 정신을 마음껏 펼칠 기회가 될 2023 청년예술가 창작지원 접수는 4월 17일(월)부터 5월 3일(수)까지 진행된다. 공모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료 제공_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