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9.21 목 11:41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제18회 쇼팽콩쿠르 우승자 ‘브루스 리우 피아노 리사이틀’ 개최3월 11일(토) 오후 5시 안산문화예술의전당 해돋이극장
사진_브루스 리우 공연사진_Photos from Chopin Competition

(재)안산문화재단(이사장 이민근)은 2023년 첫 기획공연으로 제18회 쇼팽콩쿠르 우승자 ‘브루스 리우 피아노 리사이틀’을 선보인다.

2015년 한국인 조성진의 쇼팽 콩쿠르 우승 이후 코로나19로 인해 6년 만에 열린 지난 2021년 대회에서 캐나다인 최초로 우승을 거머쥔 브루스 리우는 정확한 터치와 테크닉, 깊이 있는 곡 해석과 우아한 음악성을 바탕으로 콩쿠르 이후 전세계에서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콩쿠르 당시 우승 연주를 담은 그의 첫 음반 역시 그라모폰 매거진의 비평가상과 편집자상을 수상하는 등 국제적으로 인정을 받았고 당시 그라모폰은 그의 데뷔 음반을 “최근 가장 기품있는 쇼팽 연주 중 하나”라고 평했으며 2021년 최고의 클래식 음반에도 이름을 올렸다.

중국인 부모를 두고 파리에서 태어난 그는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성장했으며 리처드 레이몬드와 당 타이 손을 사사했다. 다양한 문화 속에서 자란 덕분에 그는 개방성과 전통, 세련미를 두루 갖춘 피아니스트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안산 공연에서는 쇼팽을 비롯, 라모, 리스트 등 작곡가의 작품을 연주할 예정이다.

지난 1월 16일(월) 오후 3시에 안산문화예술의전당과 인터파크에서 티켓 오픈되었으며, 첫 기획공연을 맞이하여 1월 31일(화)까지 예매 시에는 조기예매 30% 할인을 적용받을 수 있다.

안산문화재단은 이번 브루스 리우 피아노 리사이틀을 시작으로 2023년, 시민들에게 보다 친밀하고 다양한 공연 프로그램들을 계속해서 선보일 예정이다. 

자료 제공_(재)안산문화재단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