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3.24 금 19:54
상단여백
HOME 연극
춘향전의 일본 이름, 연극 ‘슌코덴’ 개막12월 29일부터 2023년 1월 8일까지 소극장 씨어터 쿰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고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 주최하는 ‘차세대 열전 2022!’ 공연예술 분야 연극 부문 차세대 예술가 선정자 최해인 작/연출의 연극 '슌코덴‘이 2022년 12월 29일부터 2023년 1월 8일까지 소극장 씨어터 쿰 무대에 오른다. 

최해인 작/연출은 2022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 연극분야 연구생이다. 이번 연극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서 지원하는 ’차세대열전 2022!‘에 선정되어 관객과 만나게 됐다. 

연극 ’슌코덴‘은 1938년 일본과 조선에서 공연된 연극 ’슌코덴(춘향전)‘이 모티브가 된 작품이다. 표면적으로는 연극을 만들면서 일어난 일들을 그리고 있지만, 내면에는 작품에 참여한 일본과 조선의 젊은 예술가들의 삶과 내면의 욕망 등을 담고 있다.  

천황제를 벗어나고 싶은 일본인과 천황제에 속하고 싶은 조선인의 이야기를 풀어냄으로써 인간이 갖고있는 강렬한 욕망과 그 욕망을 숨기고 사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여준다. 가지려고 할수록 멀어지는 욕망을 좇는 인물들을 통해 작가는 관객이 본인이 갖고자 하는 욕망은 무엇이며 그것을 얼마나 숨기고 사는지에 대한 질문을 던진다. 

최해인 작/연출은 “친일파에 대한 이야기를 써보고 싶었다. 자료를 찾다가 소설가 장학주에 대해서 알게 됐고, 1938년 공연된 연극 ’숀코덴(춘향전)‘을 가부키식으로 연출한 무라야마 토모요시를 조사하다가 이 두 사람의 공통점인 ‘아버지의 부재’에서 영감을 얻어 작업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일제 강점기나 친일을 미화하는 작품이 되지 않았으면 한다. 선과 악의 이분법으로 나누어서 보는 것을 넘어서서, 너무 가까이 있어서 보지 못한 것이 무엇인지를 볼 때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연극 ‘슌코덴’은 주최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로, 배우로는 심효민, 임지형, 이아흰, 윤수빈, 박시안이 출연한다. 또, 드라마터그 김지수, 조연출 음향 서진희, 무대디자이너 송지인, 조명디자이너 윤혜린, 사진 촬영 공간에의미, 그래픽 조승훈, 홍보 최연서, 바람엔터테인먼트, 일본어 지도에 로쿠, 이노우에 치에가 참여한다. 공연의 티켓은 플레이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자료 제공_바람엔터테인먼트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