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2.3 금 14:36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영등포문화재단, 영등포아트홀 마지막 기획 공연 ‘공주전’ 선보여11월 12일(토), 13일(일) 영등포아트홀

영등포문화재단이 2022년 영등포아트홀 기획 공연의 마지막 무대로 11월 12일(토), 13일(일) 이틀간 어린이를 위한 현대 무용 연극 ‘공주전’을 진행한다.

공주전은 어린이 무용 동화이자 현대 무용을 체험하며 함께 만들어 나가는 놀이형 공연으로, 관객들의 창의력과 상상력을 넓혀준다. 또 프로젝션 매핑을 활용한 화려하고 입체적인 무대에서 자유로운 움직임을 경험할 수 있다.

이번 공연은 낯선 곳을 향해 떠나는 용기 가득한 첫 여정을 담고 있다. 누구나 겪는 ‘처음’에 대한 응원의 메시지와 함께 코로나19로 외부 활동에 어려움을 겪었던 어린이들에게 색다른 놀이를 제공하면서 ‘두려움 없이 세상 밖으로 나가자’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이번 공연은 예술경영지원센터의 ‘2022 전국 공연예술 창제작유통 협력 사업’ 선정작으로 영등포아트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천안어린이꿈누리터, 울주문화예술회관, 강북문화예술회관, 인천트라이보울을 방문하며 전국 투어가 진행될 예정이다. 11월 진행되는 영등포아트홀 공연은 첫 시작이다.

한편 영등포문화재단은 구민이 더 쉽게 찾을 수 있는 공연장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공연(Qsign)’과 ‘질문(Question)’ 콘셉트로 세 가지 레퍼토리를 선보였다. 그동안 관객의 큰 사랑을 받은 레퍼토리 공연부터 신규 창작 공연을 올리며 관객과 대화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였다. 올해에 이어 2023년에도 다양한 연령 및 장르를 아우르는 기획 공연으로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공주전’은 36개월 이상 관람가이며, 관람료는 전석 2만원이다. 예매는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할 수 있다.

자료 제공_영등포문화재단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