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1.29 화 16:35
상단여백
HOME 연극
청춘들에게 찾아온 기적과 우연, 연극 ‘찬란하고 찬란한’ 11월 11일(금) ~ 11월 20일(일) 연우 소극장

프로젝트 팀 ‘창작과 배우’의 첫 연극 ‘찬란하고 찬란한’이 오는 11월 11일(금)부터  11월 20일(일)까지 연우 소극장에서 공연된다.

연극 ‘찬란하고 찬란한’은 ‘창작과 배우’의 첫 번째 작품으로서 대학로에서 활동하는 연극, 뮤지컬 배우들이 합심해서 만든 프로젝트 극단이다. 배우들이 직접 글을 써서 작품을 창작해 보자는 취지 하에 만들어진 팀으로 이이림 배우의 작, 연출로 첫 번째 공연을 선보인다.

연극 ‘찬란하고 찬란한’은 도쿄 외곽에서 함께 살고 있는 고등학교 친구인 ‘하루키’와 ‘쇼타’가 우연히 걸려 온 전화 한 통으로 소동을 겪게 되는, 평범한 청춘들의 기적 같은 이야기이다.

작품에는 현재 공연계에서 왕성히 활동 중인 이이림, 강정우, 양지원, 조원석, 이시형이 출연하며 뮤지컬과 연극을 넘나드는 배우들의 즐거운 만남으로 따뜻한 이야기를 유쾌하게 풀어낼 예정이다.

‘도둑맞은 책’, ‘카포네 트릴로지’, ‘더 헬멧 Rooms Vol.1’ 등 연극과 뮤지컬에서 다양한 모습과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준 강정우와 ‘아킬레스’, ‘광화문연가’, ‘록키호러쇼’, ‘호프’ 등 뮤지컬에서 뛰어난 가창력과 연기력을 보여준 양지원이 밴드부 출신의 ‘쇼타’ 역을 연기한다. 

‘거미여인의 키스’, ‘B클래스’, ‘Memory in dream’, ‘페이퍼’ 등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은 이이림과 ‘뜨거운 여름’, ‘거울공주 평강이야기’, ‘B클래스’, ‘극적인 하룻밤’에서 종횡무진한 조원석이 현실적인 인물 ‘하루키’ 역을 맡았다. 또, ‘쉬어매드니스’, ‘극적인 하룻밤’, ‘옥탑방 고양이’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보여준 이시형이 베일에 싸인 인물 ‘카즈마’ 역을 소화한다.

자료 제공_창작과 배우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