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2.2 금 15:48
상단여백
HOME 연극
광진문화재단, 창작 1인극 ‘발이 되기’ 개최9. 14(수) / 9. 15(목) 19:30 나루아트센터 소공연장

(재)광진문화재단(사장 한진섭)이 오는 9월 14일(수), 9월 15일(목) 19시 30분에 나루아트센터 소공연장에서 ‘발이 되기’ 공연을 개최한다.

우리 민족의 서사무가 ‘바리데기’를 소재로 한 이번 공연은 사회에서 버림받은 존재를 신체의 일부인 ‘발’에 비유해 표현하는 창작 1인극으로 ‘2022년 찾아가는 유랑극단’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극단 ‘극단적인승우’에서 준비한 이번 공연은 이승우 배우가 작가 및 연출을 맡아 2021년 6월 초연을 선보였으며, 2021년 제11회 서울미래연극제에서 대상 및 연출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번 ‘발이 되기’는 전석 무료로 만 7세 이상 누구나 관람할 수 있으며, 예매는 선착순으로 온라인(https://naver.me/FYAkxTOd) 및 전화(02-2049-4700)를 통해 가능하다.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광진문화재단 공식 홈페이지(www.naruart.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찾아가는 유랑극단’은 서울시에서 시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 확대 및 연극의 대중화를 위해 2015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사업으로 광진문화재단과는 올해 빚왕 알렉시오스(창작집단 싹), 내 방망이 내놔(유한회사 햇살놀이터, 낱말공장나라(이야기꾼의책공연) 공연을 성황리에 마친 바 있으며, 이번 ‘발이 되기’ 외에도 보름물께의 비밀(극단 필통)을 공연할 예정이다.

한진섭 광진문화재단 사장은 “‘발이 되기’는 시대를 관통하는 사회적 문제를 ‘발’의 움직임으로 전달하는 공연으로 춤, 노래 및 재담까지 더해져 삶에 대한 진한 연민과 공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라며 “가을이 깊어가는 9월, 재단에서 준비한 공연으로 의미있는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2015년 11월 출범한 (재)광진문화재단은 나루아트센터 및 광진어린이공연장을 기반으로 예술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공연, 전시 및 교육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며 문화예술을 통한 지역 주민과의 만남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지역 특성에 맞는 신규 콘텐츠 사업과 지역문화 네트워크를 연계하며, 생산하는 문화 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 중이다.

자료 제공_(재)광진문화재단

박세은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