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2.25 목 13:00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음악계의 진주 허트리오가 펼치는 ‘여름방학 청소년 특선’ 무대!

 

금호아트홀이 올 여름밤의 열기를 말끔히 날려 보내고자 8월 6일과 13일, 두 차례에 걸쳐 ‘여름방학 청소년 특선’ 클래식 연주회를 마련했다. 허트리오가 함께하는 이번 공연은 ‘Soft Classic <언어와 춤>’, ‘Easy Classic <음악으로 하는 이야기>’로 꾸며질 예정이다.
허트리오는 허희정(바이올린), 허윤정(첼로), 허승연(피아노), 이렇게 세 명의 자매 연주자를 말한다. 이들은 열정적이고 조화로운 사운드를 자랑하는 트리오로 익히 알려져 있다. 이번 무대에서 허트리오는 음악적 색채가 뚜렷하고 친근하게 들을 수 있는 곡들을 선보이며 매 곡마다 작곡자 의도에 맞춘 작은 부제들을 설정했다. 또한 각 부제에 따른 흥미로운 무대 장치와 재미있는 해설을 곁들여 지겹지 않고 흥미진진한 클래식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그 첫 시리즈로 마련된 ‘허트리오와 함께하는 Soft Classic <언어와 춤>’에서는 작곡가 하이든의 인생과 그의 유머를 가장 잘 드러낸 시기의 저명한 악장들이 연주된다. 또한 프랭크 마틴의 아일랜드 민속 음악 중 춤과 음악을 표현한 3악장, 이 밖에 드보르작과 쇼스타코비치, 피아졸라의 곡들 가운데 춤과 드라마틱한 이야기가 가득한 곡들을 소개한다.

두 번째 무대인 ‘허트리오와 함께하는 Easy Classic <음악으로 하는 이야기>’에서는 베토벤 피아노 트리오 내림마장조 1악장, 멘델스존 피아노 트리오 제2번 2악장, 그리고 쇼스타코비치 피아노 트리오 제2번인 전쟁에 대한 이야기를 소개하며 음악사에 숨은 클래식의 모습을 전한다.


박하나 기자 newstage@hanmail.net
[공연문화의 부드러운 외침 ⓒ 뉴스테이지 www.newstage.co.kr]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